남부 아프가니스탄에서 벌어진 일련의 전투에서 최소 43명의 탈레반 무장세력 용의자들이 살해됐다고, 아프간 군과 미군 관계자들이 밝혔습니다.

미군은 연합군이 남부 헬만드 주에서 벌인 작전에서 23명의 탈레반 무장세력을 사살하고 11명의 용의자를 구금했다고 말했습니다.

아프간 군은 17일 발표한 성명에서, 이 전투가 연합군이 파키스탄에서 무기를 밀반 입하는 통로인  가름세르 지역에서 무기 수색을 벌이다가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경찰은 아프간 군이 남부 칸다하르 주의 자리 지역에서 벌인 작전에서 최소 20명의 탈레반 무장세력을 사살했다고 말했습니다.


Afghan and U.S. officials say at least 43 suspected Taliban militants have been killed in a series of clashes in southern Afghanistan.

The U.S. military says its coalition forces killed 23 Taliban fighters and detained 11 suspects during an operation in southern Helmand province.

In a statement today (Saturday), the military said the fighting erupted while coalition troops conducted a weapons search in Garmser district, which lies along a route for smuggling weapons from Pakistan.

Separately, police say Afghan troops killed at least 20 Taliban militants during an operation in the Zhari district of southern Kandahar province. An Afghan soldier also was killed in the clash.

Elsewhere in the south of the country, NATO officials say a roadside bomb killed two NATO soldiers and their translator today. Three other NATO soldiers were wounded in the b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