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의 페르베즈 무샤라프 대통령은 내년 1월 9일에 의회 선거를 실시할 것이라고 약속했습니다. 무샤라프 대통령은 또 대법원이 그의 대통령 당선을 확인한 이후에  군 사령관직을 사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무샤라프 대통령은 구체적인 국가 비상사태 해제 시기를 밝히기를 거부하고 있습니다. 콘돌리자 라이스 미국 국무장관은 무샤라프 대통령의 입장에 대해 대체로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의회 선거가 조속한 시일 내에 실시되고,  무샤라프 대통령이 군사령관직에서 사임할 것이라고 밝힌 것은 긍정적인 요소라고 생각한다며, 이 두 가지는 파키스탄이 민주주의로 복귀하는데 필수적이며, 미국은 국가 비상사태가 해제돼야 하며, 또 가능한 한 조속히 해제될 것이라는데 대해 고무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민주주의로 나아가는 길은 순조롭거나  평탄하지 않지만, 파키스탄은 진전을 이뤘다고 말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파키스탄의 민주주의는1999년의 군사 쿠데타 이후 크게 향상됐고, 극단주의를 뿌리뽑겠다고 다짐했던 2001년 이후 크게 진전됐지만, 아직 완전한 상황은 아니며, 그 누구도 이것이 완전하다고 말할 수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파키스탄의 선거를 앞두고 유권자 교육과 정당 개발을 지원하는 한편 유권자 명단과 선거 참관인들을 전산화 하는 작업에 자금을 지원했습니다.

미국이 후원하는 독립적인 선거참관인들이 이달 중에 파키스탄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미국은 파키스탄 언론인들을 대상으로 선거보도 기법을 훈련시키고 있습니다. 파키스탄 선거관리위원회는 미국이 인터넷에 파키스탄의 유권자 명단을 올리도록 돕고 있습니다.

앤 페터슨 파키스탄 주재 미국대사는 국민이 그들의 지도자를 선택할 수 있는 자유롭고 공정하며 신뢰할 수 있는 선거를 실시하도록 돕는 것이 미국의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선거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야당 지도자들과 당 관계자들이 석방되고, 언론들이 선거 관련 기사를 자유롭게 보도하며, 국민과 그들의 의견을 공유해야 한다고 페터슨 대사는 말했습니다. 

*****

Pakistan's President Pervez Musharraf has promised that parliamentary elections will be held by January 9th. Mr. Musharraf also promised to resign as head of the Pakistani military after the Supreme Court validates his election as president. But Mr. Musharraf refuses to give a date for the lifting of emergency rule.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had this comment:

My reaction is that the positive element here is that elections are going to be held and held very soon, and also that the President [Musharraf] said he was going to take off his uniform. These have both been essential to getting Pakistan back on a democratic path. Obviously, we are also encouraging that the state of emergency has got to be lifted and lifted as soon as possible.

Ms. Rice said that the road to democratic development is not smooth and even but Pakistan has made progress:

Pakistan is a country that has come a long way from 1999 and the military coup. It's come a long way from 2001, when it pledged to try and root out extremism. But it's not a perfect situation, and nobody would suggest it is.

To help Pakistan hold elections, the U.S. has provided funding for voter education, political party development, computerization of voting lists, and election observers. The U.S.-sponsored independent election-observers are due to arrive in Pakistan this month. The U.S. has been conducting training for Pakistani journalists on election reporting. And Pakistan's Election Commission is getting U.S. help to publish the country's voter list on the Internet.

U.S. Ambassador to Pakistan Anne Patterson said the U.S. goal is to help Pakistan hold free, fair, and credible elections in which the people can choose their own leaders. For elections to credible, she said, opposition political party leaders and their party workers must be released from jail or house arrest, and the media must be free to report on events and share their opinions with the publ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