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베즈 무샤라프 파키스탄 대통령은 야당이 연합 전선 구축을 모색함에 따라 15일 과도 정부를 임명할 예정입니다. 

15일은 이번 의회 회기 마지막 날로, 과도 정부는 1월9일로 예정된 총선 등을 주관할 것으로 보입니다.

야당들은 무샤라프 대통령이 2주 전 선언한 비상사태를 빨리 해제하지 않으면 자유롭고 공정한 선거가 치뤄질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파키스탄 인민당의 세리 레흐만 대변인은 베나지르 부토 전 총리가 나와즈 샤리프 전 총리를 비롯해 다른 야당 지도자들과 무샤라프 대통령 축출을 위한 연합전선 구축에 대한 회담을 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샤리프 전 총리는 '미국의 소리'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대부분의 야당 지도자들이 구금돼 있어 야당들이 연합 전선을 구축하는 것이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

Pakistani President Pervez Musharraf is expected to appoint a caretaker government later today (Thursday), while opposition parties are trying to form a united front against him.

Today marks the end of the current parliament's term and the caretaker administration will organize national elections that General Musharraf has promised to hold by January ninth.

Opposition parties say a free and fair vote can not be held unless the president quickly lifts the emergency he declared nearly two weeks ago.

A spokeswoman for the Pakistan People's Party (Sherry Rehman) says former Prime Minister Benazir Bhutto is holding talks with other opposition politicians, including exiled former Prime Minister Nawaz Sharif, about forming an alliance to oust President Musharraf.

In an interview with VOA (Deewa Radio), Mr. Sharif said it is hard for the opposition to form a united front since most of its leaders are behind b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