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수출국기구인 OPEC 회원국들이 석유 생산량을 늘려도 국제 원유가에는 아무런 영향이 없을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OPEC 회원국 총리들은 현재의 가격 상승은 생산량 감소와는 무관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미국 달러화 가치 하락이 유가 인상의 원인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총리들은 17일 열리는 OPEC 정상회담에 앞서 15일 사우디 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예비회담을 가졌습니다.

한편 OPEC 정상회담에서는 12개국 정상들이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한 환경기금을 발표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OPEC 정상회담은 지난 1960년 기구가 창설된 지 세번째로 열리는 것입니다.

*****

OPEC members say an increase in oil output will have no impact on global prices for oil.

 

Ministers from the Organization of Petroleum Exporting Countries say that current price increases are not related to a shortage of supplies. Producers have blamed a decline in the value of the U.S. dollar for the record oil prices.

 

OPEC ministers are meeting in Riyadh, Saudi Arabia, today (Thursday) ahead of a summit of OPEC leaders, which begins on Saturday.

 

During the conference, leaders from OPEC's 12 member countries are expected to announce a fund that will support environmental initiatives for reducing emissions of carbon dioxide.

 

The heads of state summit is only the third since OPEC was founded in 19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