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 참가하는 기자들에 관한 정보 수집 결정과 관련해, 이는 언론을 돕기 위한 것이지 보도를 방해하려는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리 잔준 베이징 올림픽 위원회 공식 언론 담당대표는 13일 기자들에게 수집된 정보는 언론인들을 감시하거나 위협하려는 것이 아니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리 대표는 또 올림픽 경기에 대한 보도는 자유롭고 투명한 방식으로 이뤄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중국 관리들은 12일 중국 정부가 3만명의 올림픽 취재 기자들의 정보 자료를 구축했다는 보도를 부인했습니다.   

China is defending its decision to collect information on foreign journalists covering the 2008 Beijing Olympics, saying the information will be used to help the media, not to hinder reporting.

A media official for Beijing's Olympic organizing committee, Li Zhanjun, told reporters today (Tuesday) that  monitor or threaten journalists.

Li also said it was not a blacklist and stressed that coverage at the Games would be open and transparent.

Meanwhile, Chinese officials denied state-run media reports Monday that the government had created a database of some 30-thousand accredited Olympic Games reporters.

A report on Monday quoted China's top media official, Liu Binjie (the minister of the General Administration of Press and Publication), as saying the list was made to help clamp down on "fake reporters" and unlicensed pub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