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우주왕복선 디스커버리 호의 우주비행사들은 30일, 세번째 우주유영중에 국제 우주정거장에 대한 태양 발전장치의 설치를 끝냈습니다.

우주유영 우주비행사 스코트 파라진스키와 도우그 휠로크는   로보트 팔을 사용해 우주정거장 끝에 1,600킬로그램의 빔을 설치하는 가운데 우주정거장 안으로 승무원들을 안내했습니다.

빔의 대형 태양집열판은 오는 12월에 실시될 한 유럽인의 추가 연구실험을 위해 전기를 발전하게 됩니다.

우주인들은 또한 이날, 우주정거장에 전기를 발전하는데 핵심부분으로 현재 제대로 작동되지 않는 접합부분을 검사할 계획입니다. 이들은 손상되지 않은 접합부분과 이것을 대조할 예정입니다. 

*****

Astronauts have finished installing a solar power unit on the International Space Station today (Tuesday), during their third spacewalk.

Spacewalkers Scott Parazynski and Doug Wheelock helped guide astronauts inside the station as they used a robotic arm to install a 16-thousand kilogram beam to the end of the station.

The beam's large solar panels will generate electricity for the addition of a European research laboratory in December.

Astronauts today (Tuesday) also plan to inspect a malfunctioning joint that is key to generating electricity for the station. They will compare the joint to a similar undamaged one.

During a spacewalk Sunday, two astronauts found metal shavings in a joint that allows the array of panels to rotate to follow the sun.

NASA says shuttle Discovery will return to Earth a day later than originally planned (November 7th) to allow time to inspect the damaged jo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