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상원 정보위원회는 18일 미국 정부의 국내 비밀도청에 제한을 추가하는 내용의 법안을 승인했습니다. 그러나 미국 정부에 정보를 제공하는 통신회사들에는 면책 특권을 부여했습니다. 

찬성 13 표, 반대 2 표로 이 날 통과된 이 법안은 해외 거주 미국 시민의 비밀도청에 법원의 사전 영장을 받게 했습니다.

이 법안은 또 미국 정부에 협조하는 미국 통신회사들에 면책권을 부여하는 조항도 포함하고 있습니다.

정보 위원회의 공화당과 민주당 지도부는 앞서 이 조항에 대해 합의했습니다.

 


The U.S. Senate Intelligence Committee has approved a bill that adds restrictions on the government's domestic surveillance program.

The bill, which was approved Thursday by a vote of 13 to two, allows for greater oversight of the program by a special intelligence court. The court would also have to approve surveillance of U.S. citizens living oversees.

The measure includes a provision that grants immunity for U.S. telecommunications firms that assist the government with the program. The provision was added after the Democratic and Republican leaders of the committee reached an agreement with the Bush administration.

The full Senate must still approve the bill, but Democratic Senator Christopher Dodd (of the northeastern state of Connecticut) says he will put on a procedural "hold" on the bill due to objections to the immunity provi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