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 부시 대통령은 미국과 한국, 페루, 콜롬비아, 파나마 간에 체결된 자유무역협정, FTA를 승인할 것을 의회에 촉구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민주당은 의회가 압도적인 지지로 승인한 아동 건강보험 확대 법안에 부시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하자, 이를 저지할 것이라고 다짐하고 있습니다.  좀더 자세한 소식 전해드립니다.

조지 부시 대통령은 수백만의 미국인들의 일자리가 수출에 의존하고 있다며, 미국이 한국, 페루, 콜롬비아, 그리고 파나마와 체결한 자유무역협정을 의회가 조속히 비준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주례 라디오 연설에서 미국과 한국의 자유무역협정은 미국의 상품과 서비스를 세계에서 가장 강한 경제국가들에 수출할 수 있는 길을 여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미국과 한국의 자유무역협정은 미국 경제에 1백억달러를 보태게 될 것이라면서, 중·남미국가들과의 자유무역협정과 마찬가지로, 한국과의 FTA는 주요 지역 민주주의 우방국들과의 관계를 강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이어 미국과 페루의 자유무역협정으로 미국산 제품에 대한 거의 모든 산업 관세가 제거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콜롬비아와의 FTA로 이미 미국산 농산물의 최대 시장인 남미에 미국산 작물이 무관세로 수입될 수 있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무역확장은 경제 성장을 돕는다면서 이러한 자유무역협정을 통과함시킴으로써 미국은 안보와 도덕적 이해를 지킬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미국은 우방들과의 연계를 강화하고, 적대 국가들이 조장하는 거짓된 대중영합주의에 싸울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이 지난 1월 의회를 장악한이래 의회는 지금까지 이들 나라들과의 자유무역협정을 비준하지 않고 있습니다.  의원들은 열악한 인권 상황 때문에 콜롬비아와의 FTA  비준을 반대하고 있습니다.

민주당과 일부 공화당 의원들은 또 미국산 자동차와 쇠고기 수출에 대한 장벽을 이유로 한국과의 FTA에도 의구심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한편 막스 보커스 몬태나주 상원의원은 민주당 라디오 연설에서 민주당은 계속해서 아동 건강보험 확대 법안에 대한 부시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를 무산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법안은 일반 보험에 가입할 능력이 안되면서  동시에 저소득층을 위한 정부 운영의 메디케이드의 대상이 되기에는 소득이 너무 많은 가구의 자녀들에게 보험혜택을 확대하도록 하는 것입니다.

부시 대통령은 이 법안이 발효되면 더 많은 사람들이 일반 보험을 탈퇴해 정부 보험으로 이동하게 될 것이라며 거부권을 행사했습니다. 

의회가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를 무효화하기 위해서는 상하원 에서 상하원에서 각각 전체 의원 중 3분의 2이상의 지지를 얻어야 합니다. 

민주당은 이번 주에 아동건강보험 확대 법안에 대한 의회 투표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

President Bush is calling on Congress to approve free trade agreements with Peru, Colombia, Panama, and South Korea. VOA White House Correspondent Scott Stearns reports, opposition Democrats are vowing to override the president's veto of a program expanding children's health insurance.

With millions of American jobs dependent on exports, President Bush says Congress should quickly approve free trade agreements with Peru, Colombia, and Panama, expanding American access to 75 million consumers.

In his weekly radio address, Mr. Bush says an agreement with Peru would remove most industrial tariffs for U.S. producers. A deal with Colombia would provide new duty-free access for American crops in what is already South America's largest market for U.S. agricultural goods.

The president says a free trade agreement with Panama would increase access for American farmers and ranchers and open opportunities for American businesses to participate in the multi-billion-dollar expansion of the Panama Canal.

"Expanding trade will help our economy grow. By passing these trade agreements, we will also serve America's security and moral interests. We will strengthen our ties with our friends. We will help counter the false populism promoted by hostile nations. And we will help young democracies show their people that freedom, openness, and the rule of law are the surest path to a better life."

The U.S. administration says 90 per cent of U.S. imports from the three Latin American countries enter duty-free.

Mr. Bush also wants Congress to ratify a free trade agreement with South Korea, which he says would open up one of the world's most powerful economies to more American goods and services.

"This agreement is projected to add more than ten-billion dollars to America's economy. And like our agreements in Latin America, this agreement would strengthen our relationship with a democratic partner in a critical part of the world."

Congress has not approved any of the president's free trade agreements since opposition Democrats took power in January. There is opposition to the Colombian deal from legislators who say they are troubled by the Colombian government's human rights record.

Democrats and some Republicans are questioning the South Korean agreement because of Seoul's barriers to U.S. auto and beef exports.

In the Democratic radio address, Senator Max Baucus from Montana continues his party's push to override the president's veto of a measure expanding children's health insurance. The program provides coverage for children in families that cannot afford private insurance but earn too much to qualify for government-run Medicaid.

President Bush vetoed the bill because he says it would move more people off private insurance and into government-run programs. He also objects to raising cigarette taxes to pay for it.

Overriding the veto requires a two-thirds majority in both houses of Congress. Democrats have the votes in the Senate. Baucus is lobbying Republicans to change their votes in the House.

"Every Republican must decide whether they will stand with the president and his veto, or stand with our children and their right to a healthy future."

President Bush says he is willing to compromise with Congress if covering all eligible children not currently enrolled in the program requires more than the 20 percent increase he is proposing.

Democrats have scheduled a vote in the coming week to try and override the ve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