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하원은 4일 미국 정부를 위해 일하는 사설 군사용역업체 직원들이 어떠한 범죄 행위에도 기소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법안에 대해 표결할 예정입니다.

이 법안은 미군의 활동을 지원하는 사설 계약직원들이 연방법원에서 기소될 수 있도록 현행법을 수정하는 내용입니다. 이 법안은 지난 달 이라크에서 군사용역업체 '블랙워터 USA' 직원들이 연관된 총격전과 관련해 나온 것입니다.

지난달 바그다드에서 미국 외교 차량을 보호하기 위해 이 업체 직원들이 총격을 가해 이라크 민간인 최소 11명이 사망했었습니다.  

비평가들은 블랙워터 사 직원들은 미국 국무부를 위해 일하고 있기 때문에 기소를 피할 수 있다고 지적해왔습니다. *****

The U.S. House of Representatives is expected to vote today (Thursday) on a bill that would hold private security firms working overseas for the U.S. government accountable for any criminal actions.

The measure seeks to update a current law that subjects private contractors who support U.S. military operations to criminal prosecution in federal courts. The bill is a response to last month's deadly shooting in Iraq involving guards working for Blackwater USA. At least 11 Iraqi civilians were killed when the guards opened fire while protecting a U.S. diplomatic convoy in Baghdad.

Critics say Blackwater employees can avoid prosecution because they work for the U.S. State Department.

The Bush administration says the measure would place "unwarranted burdens" on the military because they would have to support criminal probes in war zon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