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의 ‘안토니오 구티에레즈’ 난민 고등판무관은    살던 고장을  등지는 사람들이  세계적으로  갈수록 늘어나고 있어  국제 사회는  이 문제에 대처하기 위한 새로운 방안과 공약을 필요로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제네바에서 1일 개막된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  주최 연례 난민회의 개막식에서 구티에레즈 판문관은 참석대표들에게  당국의  탄압을 피하려 하거나 가난에서 벗어나려,  살던 고장을 떠나는 사람들에게는 보호와 도움을 받을수 있는 방안이 제공되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안토니오 구티에레즈 유엔 난민고등판문관은 세계 전역에 걸쳐 분쟁을 피해 다른 곳으로 떠나고 있는 사람들의 수가 갈수록 늘고 있는 현상에 우려한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삼사년간 감소세를 보이던 난민들의 수가 또다시 증가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지난해만 해도 전쟁과 폭력사태 그리고  탄압을 피해 다른 지역으로 가  명명처를 모색한 사람들의 수는 거의 천만명에 달했다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지적했습니다.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금년에도 이라크와 아프리카 동단, 에티오피아와 에리트리아와 같은 지역의 위기사태로 인해 난민들의 증가추세는 계속되고 있다면서 실향난민들의 최대 단일 집단은 이라크 국내외적으로  흩어지고 있는 이라크난민들임을 지적했습니다. 이들 이라크실향민들은 유엔으로서는 지금까지 대처했던 가장 많은 수의 도시출신 난민집단이라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말합니다.

시리아아랍공화국과 요르단의 하쉐미테 왕국이 그렇게 많은 수의 이라크 실향민들의 필요에 부응하기 위해 감수하고 있는 많은 부담과  또 이들 난민들이 이들 두나라 국가경제와 사회에 끼치고 있는 극적인 영향을 감안할 때 국제적 연대는 더욱 강화되어야 할  절박한 필요가 있다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강조합니다. 시리아와 요르단은 외부로부터 많은 난민들을 수용하고 있는 파키스탄과 이란, 탄자니아, 우간다, 케냐, 챠드, 기니, 잠비아 그리고  에콰도르 등 매우 관용적인 나라들과 비교해서도  단연  으뜸이라고 구티에레즈씨는 지적했습니다.  

난민들을 보살피는 외에도 유엔 난민고등 판무관실은  23개국에서 국내 실향민  2천만명을 지원하고 있다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말합니다.  전세계적으로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이 보호하고 지원하는 난민들의 수는 거의 3300만명에 달합니다.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강제적인 실향은 새로운 현상이 아니라고 지적합니다. 그러나 오늘날의 난민상황이 전과 다른 점은, 실향이  복합적인 성격을 띄고 있는  것이라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지적합니다. 망명처를 찾아 고향을 등지는 사람들이 많지만 다른 수백만명은 극도의 가난과 환경의 황폐화, 그리고 기후변화 때문에도  새로운 정착지를 찾아 떠나지 않으면 안되는 상황이라는 것입니다.  

새로운 현상이라면  갈수록 여러가지 서로 다른 요인들이 상호 복잡하게 얽히게 된다는 점이라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지적합니다.  살던 고장을 떠나는 사람들의 특성이 더 이상 차별화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한가지 요인이 또다른 요인과 결부되기 때문에 예를 들어, 다르푸르지역만해도 아프리카인 거주 마을에 대한 아랍계 잔자위드민병대의 공격은 정치적 위기상황에서 발단되었을지 모르지만 그 결과는 또다른 새로운 현상과 맞물린다는 것입니다. 즉, 가축사육자들과 농민들간에 분쟁을 촉발하고 있는 물부족난이 그런 요인이라고 구티에레즈 판무관은 지적합니다. 

유엔 난민고등판무관, 안토니오 구티에레즈씨는 정치적 탄압을 피해 탈출하는 사람들을 보호할 수 있는 국제적 법율은 정해져 있지만, 가난 때문에 가족들의 생계를 책임질 수 없는 사람들에게는 그같은 보호나 지원을 제공하는 국제사회 법적 장치가 마련되어 있지 않다고 지적합니다. 

구티에레즈 유엔 난민 고등판무관은 만약 당초에 등졌던 고장으로 강제 귀향해야 할 경우 극도의 곤경에 처해질 난민들을 위해 모종의 임시 보호시설이 제공되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The U.N.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Antonio Guterres, is calling for new strategies and greater international commitment to deal with increasing numbers of people fleeing their homes. At the start of the UNHCR's annual refugee conference, Guterres told delegates protection and assistance must be given to people whether they are fleeing from persecution or from poverty. Lisa Schlein reports for VOA from the conference in Geneva.

The U.N.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Antonio Guterres says he is worried about the increasing numbers of people that are fleeing from conflicts around the world. After several years of steady decline, he says the number of refugees worldwide is, once again, going up. Last year, he says nearly 10 million people sought asylum from war, violence and persecution.

He says the upward trend is continuing this year, provoked by crises such as Iraq and the Horn of Africa. For example, he notes Iraqis inside and outside their country make up the biggest single group of displaced. He says they represent the largest urban refugee group the organization has ever dealt with.

"The heavy burden the Syrian Arab Republic and the Hashemite Kingdom of Jordan have borne to accommodate so many Iraqis, and its dramatic impact on the economy and society, underscore the pressing needs for greater international solidarity. Their action places them on the list of very generous countries of the developing world-Pakistan, Iran, Tanzania, Uganda, Kenya, Chad, Guinea, Zambia and Ecuador, to name just a few-which have hosted outsize numbers of refugees," he said.

Besides caring for refugees, the High Commissioner notes his agency also helps an estimated 20 million internally displaced people in 23 countries. In all, the UNHCR protects and assists nearly 33 million people worldwide.

He says forced displacement is not new. But, what is different today is, what he calls, the complexity of displacement. While many people are fleeing their homes in search of asylum, he says millions of others are forced to move because of extreme poverty, environmental degradation and climate change.

"What is new is that the various causes are ever more related, the people on the move harder to tell apart. Each cause contributes to the other," continued Guterres. "In Darfur, for instance, a Janjaweed attack on an African village may be motivated by the political crisis. But, the results resemble that of another emerging pattern, a water shortage which sets herders against farmers."

Guterres says there are international laws that protect people fleeing from persecution, but similar protection or assistance is not available for people who are hungry and cannot support their families.

He says some form of temporary shelter must be found for people who will face extreme deprivation if they are forced to return to the homes they f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