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차 남북 정상회담이 오늘, 2일 개막 됐습니다. 한국 노무현 대통령은 이 날 오전 한국 국가원수로서는 처음으로 한국과 북한 간 군사분계선을 걸어서 넘어 방북했습니다.

한국 노무현 대통령과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내일, 3일 오전과 오후 두 차례 공식 정상회담을 갖고 남북 공동번영과 한반도 평화, 화해와 통일을 주제로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평양 4.25 문화회관에서 열린 환영행사에서 직접 노 대통령을 영접했습니다.

한국 노무현 대통령은 방북에 앞서 청와대에서 가진 대국민 인사에서 이번 남북정상회담은 좀 더 차분하고 실용적인 회담이 될 것이라며 평화 정착과 경제 발전을 함께 가져갈 수 있는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진전을 이루는 데 주력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