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의 법무장관은 페르베즈 무샤라프 대통령이 연임에  실패할 경우, 그대로  군참모총장직에  유임할  것이라고 파키스탄 대법원에서  말했습니다.

말리크 모하마드 콰윰 장관은 오늘 25일 대법원 청문회에 앞서 성명을 발표하고 이 같이 말했습니다.

파키스탄 대법원은 무샤라프 대통령이 10월 6일 치러지는 대통령 선거에 출마하는 것이 헌법에 위배되지 않는 지 판결할 예정입니다.

무샤라프 대통령은 5년임기 대통령직에 재임되면 육군참모총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한편 미국은 24일 파키스탄 정부가 대법원 외부에서 벌어진 반정부 시위에 참가한 많은 운동권 인사들을 체포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Pakistan's Attorney General has told the country's Supreme Court that General Pervez Musharraf will stay on as army chief if he is not elected for a second term as president.

Attorney General Malik Mohammad Qayyum made the statement before a Supreme Court hearing today (Tuesday).

The court is close to announcing its verdict on whether Mr. Musharraf is constitutionally eligible to run in the presidential election on October sixth.

President Musharraf has pledged to step down as military chief and restore civilian rule if lawmakers give him another five-year mandate.

On Monday, the United States expressed concern about the arrest of dozens of opposition activists after they demonstrated outside the country's Supreme Court.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called the arrests troubling, and said Washington has communicated its concern to the Pakistani govern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