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80여개국의 지도자들이 기후 변화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뉴욕시로 집결하고 있습니다.

유엔 기후변화 담당 고위 관리인 이보 드 보에르 씨는 미국의 소리 방송에게 24일 개막될 기후 변화 회의는 이 자리에 참석해 원조를 요청할 아프리카 나라들에게 진정으로 중요한 회의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엔이 주최하는 이번 회의에서는 기금조성과 탄소 배출 감축, 새로운 첨단 기술이 포함된 의제 등이 다루어질 예정입니다.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은 오는 2009년 까지 새로운 기후변화 협정이 도출되길 원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

Leaders from more than 80 countries are gathering in New York City to discuss climate change.

The top U.N. climate change official, Yvo De Boer, tells VOA it will be really important for African countries to attend Monday's climate meeting and appeal for help.

Topics to be covered at the U.N.-sponsored meeting include financing, reducing carbon emissions and new technology.

Climate change, also known as global warming, is an increase in global temperatures believed to be largely caused by carbon dioxide emissions.

A recent report by the Intergovernmental Panel on Climate Change said Africa is vulnerable because its low coastlands and tough crop conditions that make major droughts and floods more intense.

U.N. Secretary-General Ban Ki-moon says he wants to create a new climate change agreement by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