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애플사가 신제품 ‘아이폰’의 가격을 세달만에3분의 2로 인하하면서, 이미 아이폰을 구입했던 소비자들의 불만이 거셉니다.

애플은 전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팔린 MP3 음악파일 재생기인 ‘아이팟’을 만드는 회사입니다. 세 달 전에는 여기에 휴대전화와 인터넷 기능까지 더한 아이폰을 599달러에 내놨습니다. 이제 아이폰 가격은 399달러가 됐습니다.

애플사는 연말 쇼핑 시즌을 앞두고 아이폰 판매량을 늘이기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는 입장입니다.

애플은 소비자들의 불만이 거세자, 지난 2주간 아이폰을 산 고객에게 차액을 변상해주기로 했습니다.

한편 애플은 5일아이폰 가격 인하와 함께 아이팟 새 모델도 출시했습니다.

*****

U.S. technology company Apple has reduced the price of its popular iPhone by one-third, angering some users who rushed out to buy the gadget at its original price.

Apple's combination hand-held cellular phone, web-surfer and media player sold for 599 dollars when it was released nearly three months ago. Now it will sell for 399 dollars.

The company says the price cut is designed to boost sales of the iPhone ahead of the holiday shopping season.

Apple will refund the price difference for customers who bought the device in the past two weeks.

Chief executive Steve Jobs on Wednesday also introduced the next generation of Apple's iPod media players, including one that incorporates the iPhone's touch-scr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