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6일 오마르 알 바쉬르 수단 대통령과 두번째 회담을 갖습니다. 이보다 앞서 3일 반 총장은 다르푸르 지역의 알살람 난민촌을 방문한 바 있습니다.

다르푸르 북부 알살람 거주 난민 수천명은 반 총장의 방문을 환호하며 맞았습니다.  반 총장은 자신은 난민들이 겪고 있는 빈곤과 역경을 목격하고 충격을 받았다고 말하고, 이번 방문으로 이 지역에 평화를 가져와야 겠다는 자신의 의지가 더욱  굳어졌다고 말했습니다.  

반 총장은 또 3일 알 바쉬르 수단 대통령을 만난 직후, 수단 정부와 반군간의 평화 협상을 주선하는데 진전이 이뤄졌다고  밝혔습니다.  반 총장은 군사적 방법만으로는 다르푸르 사태를 해결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The U.S. military says Afghan and U.S.-led coalition troops have killed more than 40 Taleban insurgents during a 12-hour battle in restive southern Afghanistan.

A military statement today (Thursday) says a group of insurgents ambushed a coalition patrol Wednesday in the Shah Wali Kot district of Kandahar province with small arms fire and rocket-propelled grenades.

The statement says the coalition responded with air strikes that targeted enemy firing positions.

The military says nearly 200 Taleban fighters have been killed in fighting in the district since August 27th.

In a separate development, Britain says two of its soldiers serving with NATO's mission in Afghanistan were killed Wednesday in southern Helmand province when their vehicle was hit by an explosion.

Earlier in Helmand, two police officers died after a bomb exploded under their veh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