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십니까? 도성민입니다. 2002년 월드컵 축구대회를 기억하십니까? 한국과 일본이 공동으로 개최했던 2002 월드컵대회는 한국 축구가 세계 4강에 오른 성과도 있었지만, 한국사람들이 하나가 되어 분전한 붉은 악마들의 함성은 세계에 한국과 한국민의 저력을 알리는데.. 큰 역할을 했지요.

그리고 그 응원의 발산지 서울 시청 앞 광장은 외국인들도 즐겨 찾는 한국의 명소가운데 하나가 되었는데요. 자, 오늘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는 응원의 함성이 가득했던 서울시청 앞에 또 한번 사람들을 불러 모으는 아주 큰~ 소리가 있다고 해서 직접 찾아가 봤습니다.

 

오디오 듣기를 클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