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당국자들은 한 놀이공원과 농장의 가축들의 구제역 감염 여부에 대한 예비검사에서 음성 반응이 나왔다고 말했습니다.

영국 수의 당국의 책임자인 데비 레이놀즈 씨는 해당 가축들이 구제역에 감염되지 않았음을 확인하기 위한 추가 검사가 실시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14일, 당국자들은 한 농부가 가축들 사이에 구제역이 발병한 것으로 의심된다고 보고한 켄트 지역의 농장 주위에 3킬로미터의 임시보호구역을 설정했습니다.

그 후 양들이 구제역의 징후를 보인 수레이의 놀이 공원에도 유사한 보호구역이 설정됐습니다.


British authorities say preliminary tests for foot and mouth disease in livestock at a farm and theme park are negative.

Chief veterinary officer Debby Reynolds says that further test would be conducted to confirm that the animals did not have the disease.

On Tuesday, officials had put up a three kilometer temporary protection zone around the farm, in Kent, where a farmer suspected cases of the disease among cattle.

A similar protection zone was later established at theme park in Surrey (located 30 miles outside of London) after sheep began to display symptoms of the illness.

The sites were outside the original protection zone set up in Surrey during the latest outbreak of foot and mouth disease reported earlier this mon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