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도 1일 아프가니스탄에 인질로 잡혀 있는 한국인 21명의  석방을 촉구했습니다.

필리핀의 수도 마닐라에서 열린 동남아시아국가연합, 아세안 지역포럼에 참석한 북한 외무성의 정성일 부국장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북한의 일관된 입장은 모든 형태의 테러에 반대하는 것"이라면서 "아프가니스탄에 납치돼 있는 남한인들이 안전하게 귀가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북한이 아프간 내 한국인 인질사태에 대해 입장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