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정부가 몇 달째 구금하고 있는 2명의 이란계 미국인들이 이란의 국영 텔레비전 방송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앞서 중동 출신 학자인 할레 에스판디아리 박사와 사회과학자 키안 타즈박쉬 씨는 다른 수감자들과 마찬가지로 이란에 대한 반역죄를 자백하도록 강요받았습니다. 에스판디아리 박사는 프린스턴대학교에서 오랫동안 페르시아 언어와 문화를 가르쳤습니다.

에스판디아리 박사가 소속된 미국 워싱턴 소재 ‘우드로 윌슨 국제연구센터(Woodrow Wilson International Center for Scholars)’의 리 해밀턴 소장은 이란의 심문자들이 자행하고 있는 이같은 비난받을 만한 행동은 전에도 있었던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해밀턴 소장은 이란 정부는 무고한 사람들을 구금한 채 거짓 자백이나 진술을 강요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에스판디아리 박사와 키안 타즈박쉬 씨 외에도 언론인 파르나즈 아지마 씨와 평화운동가 알리 샤커리 씨 등 2명의 다른 이란계 미국인들이 이란에서 구금상태에 있습니다. 이들은 또 이란의 안보를 위협하는 행동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밖에 또 다른 미국인 로버트 레빈슨 씨가 지난 3월 이란을 방문한 이래 행방불명됐습니다.

숀 맥코맥 국무부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미국은 이란에 구금된 미국인들에 대한 부당한 처우에 경악한다고 말했습니다. 맥코맥 대변인은 미국은 이란 정부가 미국 시민 2명을 지난 16일 국영 텔레비전에 등장시킨 데 대해 분노한다고 말하고, 에스판디아리 박사와 키안 타즈박쉬 씨는 진술을 읽도록 강요당한 것이 명백해 보였다고 지적했습니다.

맥코맥 대변인은 이들은 미국과 이란 국민 사이에서 가교역할을 하는 데 삶의 큰 부분을 헌신한 사람들이라고 말하고, 이런 사람들에게 이란을 떠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은 전세계에 부정적 메시지를 보내고, 특히 현 이란 정권의 미래에 대해 불행한 평가를 가져올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맥코맥 대변인은 미국은 이란의 최고 지도자 알리 호세이니 하마네이에게 이 사람들을 존중해 더 이상의 강제적인 텔레비전 방송 출연을 중단하고, 근거없는 혐의로 구금된 모든 미국인들을 석방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미국은 또 이란 정부가 로버트 레빈슨 씨의 행방과 관련한 모든 정보를 미국 정부에 제공할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

Two Iranian Americans, held for months against their will by the Iranian government, appeared on Iranian state television. Like other political prisoners before them, Middle East scholar Haleh Esfandiari and social scientist Kian Tajbakhsh, were compelled to "confess" to crimes against the state. Esfandiari had taught Persian language and literature for many years at Princeton University.

Lee Hamilton is the head of the Woodrow Wilson International Center in Washington, D.C., where Ms. Esfandiari works. He said, "This reprehensible pattern of activity by interrogators in Iran has occurred before: jailing innocent people, confining them, producing a framed or cobbled statement or confession. This is not a fair judicial process at work."

Besides Ms. Esfandiari and Mr. Tajbakhsh, two other Iranian-Americans are being detained against their will in Iran: journalist Parnaz Azima and peace activist Ali Shakeri. They have also been charged with acting against Iran's national security. Another American, Robert Levinson, has been missing since he visited Iran in March.

State Department spokesman Sean McCormack said in a statement that the United State is "appalled" at the mistreatment of the Americans held in Iran. "We are outraged", he said, "that the government of the Islamic Republic of Iran would parade two of these American citizens on state-run television on July 16, showing Dr. Esfandiari and Mr. Tajbakhsh apparently reading statements made under duress":

"These are people who have devoted large chunks of their lives to building bridges between the Iranian and the American people, so to prevent these kind of people especially from leaving Iran really sends a negative message and is an unfortunate comment about the nature of this particular regime." (END ACT)

The U.S., says Mr. McCormack, calls "upon Supreme Leader Ali Hosseini Khamenei to treat these people with the respect they deserve, to put an end to any further broadcasts, and to release all Americans currently being held on groundless charges. We also call on Iranian authorities to provide the U.S. with information regarding the whereabouts of Robert Levins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