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은 아프리카 코트티부와르내 유엔평화유지군의 만연된 성폭력 혐의와 관련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유엔은 20일 성명을 발표하고 유엔평화유지군의 성폭력 혐의를 받고 있는 곳은 북부도시 보우아케라고 말했습니다. 유엔은 현지 평화유지군의 활동을 중단시키고 병력을 부대 안에 집합시켰습니다.

코트티브와르내 유엔병화유지군은 9천여명에 달하며 보우아케에는 모르코와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그리고 가나 병력이 평화유지군의 일원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유엔은 그동안 평화유지군의 성폭력 등 불법활동에 대해 엄중한 처벌을 내려왔습니다. 

 

The United Nations says it is investigating allegations of widespread sexual abuse committed by a group of U.N. peacekeepers in Ivory Coast.

A U.N. statement issued Friday says the alleged abuses took place by forces in the northern city of Bouake. The U.N. contingent's activities have been suspended, and the peacekeepers have been confined to their barracks.

Soldiers from Morocco, Pakistan, Bangladesh and Ghana make up the U.N. peacekeeping force in Bouake of about nine-thousand U.N. troops in Ivory Coast. The U.N. did not identify the nationality of the peacekeepers involved in the allegations.

The world body has imposed a zero-tolerance policy against sexual abuse and exploitation in response to numerous allegations of misconduct by U.N. peacekeeping forces around the 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