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과 아프리카 연합은 16일 수단 다르푸르의 평화 진작을 위해 리비아에서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전날부터 이틀 일정으로 리비아의 수도 트리폴리에서 진행 중인 회담에는 12개국 대표들이 참석하고 있습니다.

수단 주재 잔 엘리아손 유엔 대사와 아프리카 연합의 아메드 살림 특사는 수단 정부와 다르푸르 반군간의 성공적인 평화 회담을 위해 각국이 노력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The United Nations and the African Union are meeting in Libya to discuss how to advance peace talks for Sudan's Darfur region.

Representatives from more than a dozen nations have joined the two-day conference in Tripoli, which began Sunday.

The U.N. envoy to Sudan, Jan Eliasson, and his A.U. counterpart, Salim Ahmed Salim, are urging delegates to help create the conditions for successful peace talks between Sudan's government and Darfur rebels.

On Saturday, five rebel groups in Darfur region formed a new alliance to present a united front for peace negotiations with the government.

The five groups call themselves the United Front for Liberation and Development. They are appealing to other rebels groups to join th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