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서북부 도시 페샤와르에서 8일 중국인 근로자 3명이 총에 맞아 사망했습니다.

이번 총격에서 4번째의 중국인은 부상했으며 공격범들의 신원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한편 파키스탄과 아프가니스탄 접경 부근 바자우르 부족 지역에서 경찰관들이 타고 있던 차량 부근에서 원격 조정의  폭탄이 터져 경찰관 1명이 사망하고 7명이 부상했습니다.

또 바자우르 지역에서도 경찰 초소에 대한 로켓 공격에 뒤이어 경찰관 4명이 무장분자들에 의해 납치됐습니다.

파키스탄의 부족 지역들은 친 탈레반세력과 알-카에다 무장 분자들의 거점이 되고 있습니다.

*****

Pakistani police say three Chinese workers were shot and killed as they left a factory in the northwestern city of Peshawar today (Sunday).

A fourth Chinese national was wounded in the shooting. The attackers were not identified.

Elsewhere in Pakistan, a policeman was killed and seven others were injured when a remote-controlled bomb detonated near their vehicle in the Bajaur tribal region near the border with Afghanistan.

In another part of Bajaur, four police officers were abducted by militants following a rocket attack on a police post.

Pakistan's tribal areas are a stronghold of pro-Taleban and al-Qaida militants.

Earlier this year, the Pakistani government and tribal elders in Bajaur signed a peace deal with the milita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