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29일 아프가니스탄을 전격 방문해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간 대통령과 회담을 갖고, 나토군 사령관들을 만나 격려했습니다.

유엔 관계자들은 사무총장에 취임한 후 처음 아프가니스탄을 찾은 반기문 총장의 방문이 유엔과 아프가니스탄 정부간의 협력을 확실히 하기 위해 이루어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반 총장은 이번 방문 중 카르자이 대통령과 함께 나토의 댄 맥닐 국제안보지원군 사령관과 만나  아프간 사태 현황을 보고받고 이들을 격려했습니다.

반 총장의 이번 아프가니스탄 방문은 아프가니스탄의 사법제도를 개선하고, 부패를 척격하기 위해 다음 주에 로마에서 열리는 국제회의에 앞서 이루어진 것입니다.

한편, 아프가니스탄의 미국 주도 연합군은 동부 낭가르하르 주에서 벌인 급습작전에서 3명의 무장세력을 사살하고 16명을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

United Nations Secretary-General Ban Ki-moon made an unannounced visit today (Friday) to Afghanistan, where he met with President Hamid Karzai and the commander of NATO troops.

U.N. officials say Mr. Ban's visit -- his first to Afghanistan as U.N chief -- was designed to ensure coordination between the United Nations and the Afghan government.

Along with President Karzai, Mr. Ban met the head of NATO's International Security Assistance Force, General Dan McNeill, and other officials.

The visit comes ahead of a conference in Rome next week, which will focus on ways to improve Afghanistan's justice system and tackle corruption.

In other developments today (Friday), the U.S.-led coalition in Afghanistan says troops killed at least three suspected militants and arrested 16 during a raid in the eastern province of Nangarhar.

But local officials say the soldiers killed four civilians after blowing up the gate of an Afghan family's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