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의 중국반환 10주년 기념행사를 앞두고 중국 공안이 남부지역에서 2만 5천여명을 체포했다고 중국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관영 신화통신은 공안이 다음달 1일 홍콩 반환 10주년 기념 행사에 앞서 사회안정을 기하기 위해 남부 광둥성, 그리고 특별행정지역인 마타오와 홍콩에서 범죄 소탕작전을 펼쳤다고 말했습니다.

신화통신은 공안이 지난 5월초부터 이달 24일까지1천 4백개의 조직폭력단을 와해시키고 1만 1천여건에 가까운 범죄 수사를 해결했다고 전했습니다.

광둥성 공안당국은 이번 수사는 도박과 고리대금업, 국경을 넘나들며 성행하는 매춘업, 마약밀매 등에 초점을 맞췄다고 신화통신에 말했습니다.

*****
Chinese media say police in southern China have arrested nearly 25-thousand people ahead of the 10th anniversary celebration of Hong Kong's return to the mainland control.

The official Xinhua news agency reports today (Wednesday) police in Guangdong province and the special administrative regions of Macau and Hong Kong made the arrests to try to ensure social stability through Sunday's anniversary.

The report says police broke up 14-hundred gangs and solved nearly 11-thousand criminal cases between early May and June 24th.

The Guandong Provincial Department of Public Security told Xinhua the operation focused on gambling, loan sharking, cross-border prostitution, drug dealing and other crimes.

Police confiscated 150 guns, 30 kilograms of heroin and 400 kilograms of crystal methamphetamine in the rai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