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연합 핵협상 대표인 하비에르 솔라나 외교정책 대표는 이란의 핵협상 수석대표와의 회담이 건설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솔라나 대표는 23일, 이란의 알리 라리자니 수석 협상대표와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네 시간의 오랜 협상을 마친뒤 이같이 말했습니다. 라리자니 대표는 이란의 핵개발 문제에 관한 분쟁이 외교를 통해 해결되기를 원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 회원국들은 이란에 대해 두 차례의 제재조치를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또 다른 대 이란 추가제재를 논의를 논의하고 있습니다.

*****

European Union foreign policy chief Javier Solana says he has had "constructive" talks with a top Iranian negotiator on the dispute over Iran's nuclear program.

Solana says he hopes they can meet again in three weeks. He spoke after four hours of talks with Iran's Ali Larijani in Lisbon (Saturday).

Larijani said Iran wants to settle the nuclear dispute through diplomacy.

Members of the U.N. Security Council are discussing additional sanctions against Iran for its refusal to suspend uranium enrichment, a process that can be used to build nuclear weapons.

The council has already imposed two rounds of limited sanctions on Iran.

Diplomats say new sanctions under discussion include tighter travel bans on Iranian officials, freezing assets of Iranian banks, and inspecting Iranian shipp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