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검찰은 탁신 치나왓 전 총리를 부정부패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탁신 전 총리가 범죄 혐의로 기소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태국 대법원에 21일 제출된 탁신 전 총리와 그의 부인에 대한 기소장은 지난 2003년에 논란이 됐던 토지거래 건에 촛점이 맞춰져 있습니다. 탁신 전 총리는 부인이 정부기관으로부터 싼 값에 문제의 토지를 살 수 있도록 불법적인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탁신 전 총리가 재판에 회부돼 유죄가 인정되면 약 10년 징역형이 선고될 수 있습니다.

탁신 전 총리는 지난 해 9월 무혈 쿠데타로 축출된 이후 해외에서 망명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

Thai prosecutors have filed corruption charges against former Prime Minister Thaksin Shinawatra, in the first criminal charges ever filed against him.

The charges filed today (Thursday) at the Supreme Court against Mr. Thaksin and his wife, Pojaman, center on a controversial land purchase in 2003. Mr. Thaksin is accused of illegally influencing a deal to allow his wife to buy the land from a government agency at a bargain price.

A panel of judges will decide on July 10th whether to accept the case. If it goes ahead, Mr. Thaksin and his wife would have to appear in court to answer the charges, and the former leader could face about 10 years in prison, if convicted.

Mr. Thaksin has been living in exile overseas since a bloodless coup removed him from office last Septemb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