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이 논란 많은 이란의 핵계획을 이유로  무력을 사용할 경우 이란은 석유공급을 무기로 사용하는 것을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이란 당국자가 말했습니다.

이란의 석유수출국기구(OPEC) 담당 호세인 카젬푸르 아르데빌리 대표는 19일 무력사용을 배제하지 않겠다는 미국의 입장에 대해 이란도 석유를 그냥 옆에 놔두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르뎁리리 대표는 이란 신문 샤크지와의 인터뷰에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미국은 이란의 핵문제를 외교적으로 풀길 원하다고 밝히고, 그러나 외교노력이 실패할 경우 무력사용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

Iran says it will not rule out using oil supplies as a "weapon" if the United States resorts to military action over Iran's controversial nuclear program.

Iran's OPEC representative, Hossein Kazempour Ardebili, says Iran will not put aside its instrument of oil when the U.S. says it will not rule out military action. Ardebili made the comments in an article published today (Tuesday) in Iran's Sharq newspaper.

The United States says it wants a diplomatic solution to the Iranian nuclear standoff, but has not ruled out using force if diplomacy fails.

The U.S. and its allies accuse Iran of trying to develop nuclear weapons. Iran denies the charge, saying its nuclear program is for peaceful purpo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