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표단은 수단 다르푸르 지역에 국제 평화유지군을 배치하는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수단을 방문하고 있습니다.

안보리 이사국 대사들로 구성된 안보리 대표단은 오마르 알- 베시르 수단 대통령과의 회담에 앞서 17일 람 알콕 수단 외무장관을 만났습니다.

안보리 대표단은 약 2만 명의 유엔과 아프리카 연합 평화유지군의 신속한 배치될 수 있도록 허용할 것이라는 베시르 대통령의 확인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수단 정부는  다르푸르에 대규모 유엔 평화유지군을 파병하려는 시도를 거부해 왔지만, 강력한 국제적 압력과 더욱 강경한 유엔 제재 위협 아래 지난 주 마침내 이에 동의했습니다.

*****

Ambassadors from the U.N. Security Council are in Sudan for talks on the deployment of peacekeepers in Darfur.


The Security Council team met with Sudanese Foreign Minister Lam Akol today (Sunday) ahead of talks with President Omar al-Bashir.

The delegation is seeking confirmation from Mr. Bashir that he will allow the speedy deployment of around 20-thousand U.N. and African Union peacekeepers. Khartoum had previously rejected attempts to send large numbers of U.N. peacekeepers to Darfur, but finally agreed last week after international pressure and threats of tougher U.N. sanctions.

The African Union already has about seven thousand peacekeepers in Darfur, but they have not been able to stop the region's violence.

Four years of fighting in Darfur has left more than 200-thousand people dead and more than two million displaced. Government-backed Arab militias are accused of atrocities in battling Darfur rebe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