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주도의 아프가니스탄 연합군은 아프간 남부에서 벌어진 일련의 무력충돌과 공격으로 탈레반 무장분자 용의자 24명과 민간인 6명이 사망했다고 말했습니다.

연합군은 15일 발표한 성명에서, 연합군과 아프간 정찰대가 헬만드 주 상인에서 공격을 받은 후 공중지원이 요청됐다고 밝히면서, 9시간 동안의 교전으로 24명 이상의 무장분자들이 사망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자불 주에서는 연한군과 아프간 군이 15일 다수의 무장분자들을 사살했고, 이 과정에서 부상한 민간인 한 명도  사망했습니다.

한편, 아프간 당국자들은 자살폭탄범이 우루즈간 주에서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군 차량대열을 공격했다면서, 폭발로 근처에 있던 적어도 5명의 어린이가 사망하고 군인 2명이 다쳤다고 말했습니다.

*****


The U.S.-led coalition in Afghanistan says more than 24 suspected Taleban militants and six civilians were killed in clashes and attacks in southern Afghanistan.

A statement (today/Friday) says air support was called in after a coalition and Afghan patrol came under attack in Sangin in Helmand province. It says more than 24 militants were killed in the nine-hour battle.

In Zabul province, coalition and Afghan forces killed an unspecified number of militants in a firefight today (Friday). A civilian caught in the crossfire died of his wounds.

In another incident, Afghan officials say a suicide bomber attacked a NATO convoy in Uruzgan province. They say five children near the convoy were killed. Two soldiers were also wounded by the blast.

Elsewhere, a U.S.-led coalition soldier was killed in fighting in Paktika province today (Fri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