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주요 선진 8개국 정상들은 독일 발트해 연안 휴양지 하일리겐담에서 열린 사흘간의 정상회담을 모두 마무리했습니다. 비록 이번 정상회담에는 여러 난제들이 있었지만  이들 지도자들은  8일 마지막 회담에서 최소한 일부 진전을 이루어냈습니다. 8일 폐막된 G-8 정상회담 소식 종합해드립니다. 

 서방 선진 7개국과 러시아의 G8 정상들은 8일  2007년도 정상회담을 마치면서 에이즈와 말라리아등  아프리카의 질병 퇴치를 지원하기로 다짐했습니다.  

각국 정상들은 이를 위해  600억 달러를 지원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그러나 구체적인 일정은 정하지 않았습니다. 미국은 이미  지원금의 절반인 300억달러를 제공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국제 구호 단체’ OXFAM’의  베아트리체 카란자 씨는 당장  미국으로 부터 지원금을 받게 될 것으로는 생각지 않는다면서  시간이 갈수록  미국이 망설이게 될지도 모른다고 우려했습니다.  

존 쿠푸오 가나 대통령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정상회담에서 도출된 결과에 만족한다고  말했습니다.

쿠푸오 대통령은아프리카에 대한 G-8의 약속이 이행될 것으로  기대하며 아프리카 역시 약속을 이행할  결의로 있다고  말했습니다. 

아프리카 국가들은   G-8  회원국이 아닙니다. 그러나 아프리카 5개국, 이른바 G-5 개발 도상국 정상들은 이번 하일리겐담 정상회담에 초대됐습니다.

G-8 정상 회담에 앞서 열린  G-5 정상들만의 회담에서  인도의 맘모한 싱 총리는 지구촌의 급변하는 움직임속에서 개발 도상국들은  탄원자들이 아닌  동반자로  대우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무엇보다  이번 정상회담에서 가장 주목됐던 것은  부시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간의 양자회담이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미국이 유럽에 설치하려는 미사일 방어체계를 강력히 반대하면서  부시 대통령이 미사일 계획을 그대로 추진한다면 러시아의 미사일이  유럽을  겨냥할 것이라고 위협해왔습니다.

푸틴대통령은  이번 양국 정상회담에서 미국과 러시아간의 갈등을 해소하기위해  제3 장소인 아제르바이잔에 양국의 공동 레이더기지를  설치하자고 제안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이번 회담에서 두 정상은 양국 정부당국간   국방부와 군당국간 관심 현안과 의견등을 공유하기 위한  전략적  대화를 갖기로 합의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현재 이란과 북한의 미사일 공격으로부터 유럽을 보호하기 위해 레이더 시스템은 체코에 ,요격 미사일은 폴란드에 배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G8 정상들은 또 이번 회담에서 기후변화 문제에도  원칙적으로 합의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온실 가스 감축의 필요성에 동의하고 유엔의 틀안에서 협력하기로 다짐했습니다.

그러나  205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50퍼센트  감축하기로 합의할 것을 기대했던 앙겔라 메르켈 마르켈 독일 총리의 바람은 무산됐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그러나 이번 정상회담은 성공적이었으며 여러 주요 현안들에 대한 합의도 이뤄졌다며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G8 정상들은 또한 이번 회담에서   북한에 대해 핵을 탑재할 수 있는 미사일 발사실험을 중단하고 모든 핵 프로그램을 포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


INTRODUCTION:
The leaders of the world's most industrialized nations have closed out their three-day summit in the seaside resort of Heiligendamm, on Germany's Baltic coast. Although there were a number of disagreements heading into the summit, the presidents, prime ministers and chancellor parted ways Friday with at least some movement forward. VOA's Rebecca Ward reports.

NARRATOR:
After a week of protests, working lunches and photo ops, the Group of Eight wrapped up its 2007 session with a pledge to help Africa in its fight against AIDS and other diseases. Although the G-8 says it has committed 60 billion (U.S.) dollars to the program, no specific timetable was set. Campaigners for Africa complain the commitment includes a 30 billion (U.S.) dollar aid package already announced by the United States.

BEATRICE KARANJA (kuh RUN ja), OXFAM
"We are not going to get a check tomorrow signed G.W. Bush. What it means, over a period of time it is going to be staggered slowly over the years. When they take so much from us in trade and in mineral resources, you know, Africa is such a rich continent underground but above ground we are pathetic because we don't the aid we so rightfully deserve."

NARRATOR:
Still Ghana's John Kufuor says he is pleased with the meetings outcome.

JOHN KUFUOR, GHANAIAN PRESIDENT
Africa expects the G-8 to deliver on promises and on Africa's part, we are also committed to delivery."

NARRATOR:
African leaders were not the only non-G-8 members at the talks in Heiligendamm. The so-called Group of Five developing nations were asked to the summit. During their own G-5 summit earlier in the week, Indian Prime Minister Manmohan Singh was quoted as saying developing nations must be treated as 'partners and not petitioners in the changing global scenario'.

The big surprise of the summit followed what was expected to be a tense bilateral discussion between President Bush and his Russian counterpart - Vladimir Putin, who had threatened to point missiles at Europe if Bush moved forward on his missile defense plan. Instead, at the meeting, Putin suggested using an existing Soviet-era radar system in Azerbaijan for missile defense.

PRESIDENT BUSH
"As a result of our discussions we both agreed to have a strategic dialogue, an opportunity to share ideas and concerns between out state department, defense department and military people.''

NARRATOR:
President Bush's missile defense strategy calls for a radar system in the Czech Republic and interceptor missiles in Poland. The two leaders may be far apart in their approach to missile defense - but they are, at least, talking about it.

The other big-ticket item of the week - an agreement on climate change - closed with a compromise. President Bush agreed for the need to reduce greenhouse gas emissions, and pledged to work within a United Nations framework. But the agreement fell short of what German Chancellor Angela Merkel had hoped - which was to reduce greenhouse gases 50-percent by the year 2050.

Still, G-8 host - Chancellor Merkel - calls the summit a success and says agreement on a number of key issues has been reached.

VOA's Rebecca Ward at the G-8 summit in Germ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