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농림부는 오늘(30일) 반입된 미국산 쇠고기에서 수입이 금지된 뼈가 발견됐다며 해당 미국 작업장에 대한 선적 중단 조치를 내렸습니다.

농림부 관리들은 국립수의과학검역원이 지난 25일 수입된 미국산 쇠고기를 검역한 결과 15톤 분량 가운데 두 상자에서 뼈를 발라내지 않은 갈비고기가 발견됐다고 말했습니다.

한국은 광우병 위험을 이유로 뼛조각이 들어있는 쇠고기의 수입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한국정부는 지난 2003년 미국의 광우병 파동 등으로 미국산 쇠고기의 수입을 전면 금지했으며 지난해 이를 부분적으로 해제한 바 있습니다.

*****

South Korean agriculture officials say the country has suspended beef imports from a U.S. meat processing plant after banned bone fragments were found in a recent shipment.

The officials said today (Wednesday) rib bones were found in two boxes of a 15-ton shipment that arrived in South Korea Friday.

South Korea prohibits imports of meat with bone fragments because the bones are considered at greater risk of carrying mad cow disease.

Seoul banned all imports of U.S. beef in 2003 after a case of mad cow disease in the United States. It partially lifted the restrictions last year.

On Tuesday, South Korea's finance minister said Seoul will hold new talks with Washington on lifting the remaining import restrictions on U.S. bee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