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대통령은 아프가니스탄 내 폭력증가 사태에 관해  북대서양 조약기구, 나토의 야프 데 후프 셰퍼사무 총장과 회담을 갖고 있습니다. 텍사스주 크로포드에 있는 대통령의 목장에서 20일 시작된 이번 회담은 오늘 21일까지 계속될 예정으로,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과 로버트 게이츠 국방장관이  동석하고 있습니다.

아프가니스탄 내 탈레반 무장세력의 공격 증가와 그로인한 민간인 사상자 수의 증가로 아프가니스탄 내 미군과 나토군 그리고 카르자이 아프가니스탄 대통령에 대한 지지가 줄어들고 있습니다.

미군과 나토군은 탈레반이 종종 민간인을 인간방패로 사용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나토군의 공습 역시 민간인 사상자 수증가에 일조하고  있다고 비난하고 있습니다.

*****


President Bush is holding talks with NATO's Secretary-General Jaap de Hoop Scheffer centering on the increase of violence in Afghanistan.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and Defense Secretary Robert Gates joined Mr. Bush and the NATO chief late Sunday at the president's ranch in Crawford, Texas. Meetings continue today (Monday).

Discussions are focusing on the rising numbers of civilian casualties in Afghanistan, as well as increasing attacks by Taleban militants.

Mounting civilian deaths threaten to erode public support of U.S. and NATO troops in Afghanistan, and President Hamid Karzai's government. The issue also has raised alarm among NATO's 26 member states.

NATO and American forces say the Taleban often uses civilians as human shields for its fighters, causing many civilian casualties. NATO airstrikes also have been blamed for the rising non-combatant death to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