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사피크만은 미국 동부에서 가장 긴 해안으로 6개 주와 맞닿아 있으며, 그 길이가 거의 1만9,000킬로미터에 달합니다. 이 지역의 수천개의 강과 하천들은 풍부한 물을 공급하며, 1,600여만명의 주민들이 그 혜택을 받고 있습니다. 따라서 체사피크만의 경제적 환경적 효과는 엄청납니다. 그러나 체사피크만은 이제 중병이 걸렸으며, 많은 사람들이 그 소멸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체사피크만을 되살리기 위한 노력도 진행되고 있습니다.

체사피크만의 희망은 분명하며, 여기에 접근하려는 욕구는 아주 강력합니다. 이것이 바로 일부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주변지역에 수백만명의 주민들이 모여 살고 있는 체사피크만은 환경적으로 포위돼 있습니다.

수십년간에 걸친 인간의 개발은 이 유역에 가혹한 영향을 미쳐 이 일대가 질소와 인과 같은 영양분과 산업폐기물로 뒤덮이고 있습니다.

지난 40여년동안 환경악화를 막기 위해 노력해온 빌 마투체스키 씨는 현재 민간기금으로 운영하는 ‘체사피크만동맹’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체사피크만의 경우, 부영양화의  원인은 주로 농업에 기인하며, 부영양화의 60%가 농업에서 파생되고 있다고 마투체스키 씨는 지적했습니다.

미국 환경보호청의 벤자민 그런블스씨도 이같은 견해에 동의하고 있습니다.

체사피크만의 기본적이며 가장 큰 해결과제는 부영양화인데,  부영양화는 좋은 현상이지만, 이것이 너무 지나치면 조류의 성장을 촉진해 이것이 분해되면서 물의 산소를 빼앗게 된다고 그런블스씨는 지적했습니다.

대부분의 부영양화는 퇴비나 인공화학비료에서 발생합니다. 그러나 지나친 부영양화는 도시지역의 노후화된 하수처리장과 도시나 교외지역의 부패한 탱크의 누수에 의해서도 생깁니다.

마투체스키씨는 최근까지도 폐기물처리장들이 인체에 유해하다고 생각하지 못했기 때문에 독소와 박테리아를 제거했지만, 질소와 인은 제거하지 않았다고 설명합니다. 그러나 질소와 인은 유역에 그대로 쌓이게 됩니다.

미국과 세계 여러 지역에서 수백개의 도시들은 아직도 100년 내지 120년 되는 이같은 노후 하수처리시설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고, 워싱턴 DC의 경우에는 빗물을 받아 아나코스티아강으로 하수를 흘려 보내는 100여개의 배수구가 있는데, 오수가 파도 때문에 가로막혀 바다로 흘러들어가지 못한 채 주변 유역으로 이동하게 된다고  마투체스키씨는 지적했습니다.

현재 워싱턴 DC에 자리잡고 있는 미 해군 조병창은 1799년에 세워졌습니다. 이 조병창은 한때 선박과 어뢰와 탄약을 생산하던 곳이었습니다. 이 조병창은 지난 150년동안 체사피크만의 많은 지류중의 하나인 아나코스티아강 바닥에 각종 유독성 물질들을 퇴적시켰습니다.

한편 사람들은 이 아나코스티아강에서 또 하나의 상황에 직면하고 있는데, 물고기들이 유독성 물질을 먹고 종양같은 것이 생기면서 이 강에서 잡히는 물고기를 먹을 수 없게 됐다며, 마투체스키씨는 해군 조병창은 이미 산업시설로 가동을 멈추었지만, 우리는 오래된 이 퇴적물을 처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체사피크만은 그동안 굴과 게, 물고기들이 많이 잡히는 곳으로 알려져 왔고, 수백만명의 어민들을 부양해 왔습니다. 그러나 환경단체들은 환경오염과 그동안의 어업이 피해를 주고 있다고 지적합니다. 시름에 싸인 어민들은 그동안 고기를 마음껏 잡을 수 있어서 행복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한참 경기가 좋을 때에 체사피크만에서는 미국에서 등푸른 게의 절반 이상을 잡아올렸으며, 줄무늬 농어의 90%가 이 지역에서 증식에 매우 중요한 산란을 했다고 마투체스키씨는 말했습니다.

최근 연방과 민간 연구기관들은 체사피크만을 정화하는데 총 280억달러가 소요될 것이지만, 오는 2010년까지 이 해역의 정화작업을 마친다는 계획은 달성되기 어려울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환경보호청의 벤자민 그런블스씨는 이 지역의 급속한 인구 증가의 부정적 효과를 경고하면서도 체사피크만의 미래에 낙관적인 견해를 갖고 있습니다.

체사피크만은 확실히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지만, 현재 해마다 15만명의 새로운 주민들이 이 유역지역에 유입되고 있는 진행속도에 우리는 방심할 수가 없다며, 그런블 씨는 이것은 곧 개발을 확대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하고, 더 많은 포장도로와 자동차들이 생겨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경고했습니다.

마투체스키씨는 현재 체사피크만에서 일어나고 있는 현상은 세계 도처에서 볼 수 있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마투체스키 씨는 체사피크만의 취약성에 대한 새로운 경각심과 환경친화적인 입법, 새로운 기술이 오염으로 죽어가는 체사피크만을 되살리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INTRODUCTION:
The Chesapeake Bay has the longest coastline in the eastern United States -- nearly 19-thousand kilometers long, stretching through and bordering six states. Thousands of rivers and streams feed its waters, and more than 16 million people share its bounty. The bay's economic and environmental impact is huge. But it is in trouble, and many fear its demise. Producer Zulima Palacio reports on one of the most challenging environmental recovery programs in the country. VOA's Jim Bertel narrates the story.

NARRATOR:
The Chesapeake Bay's pleasures are obvious, the desire to get close to it strong. That is part of the problem. With millions of people living close by, the Chesapeake is under environmental siege.

Decades of human development have had a harsh effect on the watershed, filling it with an over abundance of agricultural nutrients -- nitrogen and phosphorous -- and industrial waste.

Bill Matuszeski has spent the last 40 years trying to offset the environment degradation. He now works for the privately funded Alliance for the Chesapeake Bay.

BILL MATUSZESKI, ALLIANCE FOR THE CHESAPEAKE BAY
"In the case of the Chesapeake Bay, the sources of the over supply of nutrients are overwhelming from agriculture. Sixty percent of it comes from agriculture."

NARRATOR:
Benjamin Grunbles of the U.S.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agrees.

BENJAMIN GRUNBLES, EPA
"We think the primary challenge, the biggest challenge for the Chesapeake Bay is nutrients. Nutrients are a good thing but when they are in excessive amounts they can trigger algae growth, algae blooms which then deprive the water of oxygen as it decomposes."

NARRATOR:
Much of that excessive nutrients comes from natural and artificial fertilizers. But the overdose of nutrients also comes from antiquated, sewage treatment plants in urban areas, and leaky septic tanks in rural and suburban communities. Matuszeski explains that until recently, waste treatment plants took out the toxins and the bacteria, but not the nitrogen and phosphorus, because they were not considered harmful to human health. But they are for the watershed.

BILL MATUSZESKI, ALLIANCE FOR THE CHESAPEAKE BAY
"We still have in America and around the world, hundreds of cities that have these combined sewage systems that go back 100-120 years. In Washington D.C., there are over 100 outlets that open up in a big storm and send raw sewage into the Anacostia River, where it does not go out to sea, where it ends up being caught up by the tide and moved around."

NARRATOR:
This U.S. Navy Yard, located in Washington D.C., dates to 1799. It once was an industrial facility to build ships, torpedoes and munitions. Over a period of 150 years the Navy discharged toxic materials into the bottom of the Anacostia River, one of many tributaries to the Chesapeake Bay.

Again Bill Matuszeski.

BILL MATUSZESKI, ALLIANCE FOR THE CHESAPEAKE BAY
"Meanwhile we have a situation in the river here, where the fish absorb the toxins and develop tumors and other conditions so that people are not able to eat the fish out of the Anacostia River. This facility is no longer operating as an industrial facility, so we're dealing with what people call legacy sediments."

NARRATOR:
The Chesapeake Bay has long been known for its high production of oysters, crab and fish, and they support a multi-million fishing industry. But environmental groups say that pollution and years of over fishing are taking a toll. Anxious watermen consider themselves lucky to pull in a full catch.

BILL MATUSZESKI, ALLIANCE FOR THE CHESAPEAKE BAY
"In a good year it's a body of water that produces half of the blue crab in the U.S. It is 90 percent of the spawning area for the striped bass, a very important fish population."

NARRATOR:
Recent federal and private studies estimate that cleaning up the Chesapeake Bay will cost 28 billion dollars, but plans to complete the restoration by 2010 are not likely to be met.

Still, Benjamin Grunble of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expresses optimism for the bay's future, even as he warns of the degrading effects of the region's fast growing population .

BENJAMIN GRUNBLES, U.S.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The bay is definitely on the right track and we are making progress. But the reason we are not comfortable with the pace of progress so far is the reality that every year 150-thousand new residents move into that large watershed. That means more development, that means more pavements and more cars."

NARRATOR:
Matuszeski says what is happening to the Chesapeake Bay can be seen in coastal areas around the world. But he hopes that a new awareness of the bay's fragility, eco-friendly legislation and new technology can help save it.

(SIGN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