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한 군사 당국자들은 남북간 열차 시험 운행을 위한 군사적 보장에 합의했습니다.

 오는 17일로 예정된 열차 시험운행으로  한국 전쟁 휴전 이후 처음으로 열차가  휴전선을 통과하게  될 것입니다.

남한 대표단  대변인은 남북 양측이 열차의 안전한 통행을 위해 필요한 군사적 보장 조치에 합의했다고 말했습니다.

이같은 합의는 판문점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열리고 있는 남북 장성급 군사회담 이틀째 회의에서 이루어졌습니다.

*****


Military officials from North and South Korea have reached a security agreement that clears the way for test-runs of a cross-border railway.

The test runs, scheduled for May 17th, will be the first rail journeys across the heavily fortified border since the Korean war of the early 1950s.

A spokesman for the South Korean delegation says the two sides agreed on military security measures needed for the safe passage of trains.

Agreement came during the second day of high-level talks (Wednesday) in the border truce village of Panmunjom.

The talks are to end Thurs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