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후드 올메르트 이스라엘 총리와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 정부 수반이 팔레스타인 정부의 미래 등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15일 만납니다.

올메르트 총리 측은 두 정상이 미래 팔레스타인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며, 하지만 초기 대화는 안보와 인도적 지원 문제에 초점이 맞춰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팔레스타인의 사에브 에레카트 협상대표는 두 정상이 새 ‘정치적 지평’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두 정상은 지난달 콘돌리자 라이스 미국 국무부 장관의 중동 방문에 이어, 2주에 한 번 씩 회담을 갖기로 약속했으며 이번이 첫번째 입니다.

이스라엘 관리들은 올메르트 총리가 하마스와 관련된 저항세력에 1년 가까이 납치돼있는 이스라엘 군인에 대한 문제도 제기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Israeli Prime Minister Ehud Olmert and Palestinian President Mahmoud Abbas are to discuss the future of a Palestinian state and other issues at a meeting on Sunday.

An official for Mr. Olmert's office says the two leaders will discuss the composition of a future Palestinian state, but that the initial talks would focus on security and humanitarian issues.

Palestinian negotiator Saeb Erekat says the two leaders will discuss the "political horizon" at the talks.

It will be the first in a series of bi-weekly meetings that Mr. Olmert and Mr. Abbas agreed to following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s trip to the region last month.

Israeli officials say the Israeli prime minister also plans to raise the issue of Corporal Gilad Shalit, an Israeli soldier held captive by Hamas-linked militants nearly one ye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