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은 파키스탄의 토착지역들에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끄는 테러조직 알-카에다의 새로운 지도부가 들어서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의 유력신문,  ‘뉴욕타임즈’ 는 2일자에서 미 정보 당국은 지난 2001년 미국에서9-11 테러 공격이 발생한 이후 알-카에다의 조직원들이 체포되거나 사망하면서 새 지도자들의 조직내 서열이 높아졌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이 신문은 새 알-카에다 지도부가 파키스탄에서 어떻게 오사마 빈 라덴과 교신하는지는 알려진 바가 거의 없는 것으로 미 당국자들의 말을 인용보도했습니다.

관리들은 또 새 알-카에다 지도부는 빈 라덴과의 정기적인 교신에 의존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

A published report says the United States is aware that a new generation of al-Qaida leadership under Osama bin Laden is emerging in Pakistan's tribal areas.

"The New York Times" reports (today/Monday) that U.S. intelligence officials say the new leaders rose within the group's ranks following the death or capture of operatives following the September 11th, 2001 terrorist attacks in the United States.

But authorities are quoted as saying they know little of how the new leadership in Pakistan communicates with bin Laden. The officials also say the new al-Qaida hierarchy is not reliant on constant contact with the terrorist group's leader.

Officials told the newspaper that new information has led the U.S. intelligence community to reassess al-Qaida's strength, and to realize its leadership has not been as badly crippled by counter-terrorism efforts as previously thou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