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인도가 26일 회담을 갖고 양국간 민간 핵 기술 협정의 세부 사항을 논의했습니다.

미국 국무부의 핵 협상 대표단은 이 날 인도 뉴델리에서 인도 대표들과 만났습니다.

양국은 지난해말30년여년만에 처음으로 역사적인 민간 핵 기술 협정을 체결했습니다. 이로써 미국은 민간 핵 기술의 인도 이전을 허용하기로 했으며, 인도는 대부분의 원자로에 대해서 국제 기구의 사찰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인도는 핵확산금지조약 회원국이 아닙니다.

한편 일부에서는 이 협정이 인도의 연료 재처리와 미국에서 공급된 물자의 군사용도 활용을 금지함으로써, 인도의 주권을 침해한다는 비난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

India and the United States held talks today (Monday) in New Delhi to hammer out details of a landmark civilian nuclear technology deal.

The U.S. delegation is being led by State Department official Richard Stratford (head of the State Department's office of Nuclear Energy, Safety and Security), while the Indian side is headed by External Affairs Ministry official Gayatri Kumar.

The deal reached last year provides India access to key U.S. civilian nuclear technology for the first time in more than 30 years. In return, India is to place most of its nuclear reactors under international inspection even though the country has not signed the Nuclear Non-Proliferation Treaty.

Some critics say the terms of the deal infringe on Indian sovereignty, including a ban on reprocessing spent fuel and not allowing India to use any materials supplied by the U.S. for military purpo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