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서북부 사우스 와지리스탄주의 한 부족 마을에서 우즈베키스탄 과격단체와 지역 부족간에 이틀 동안 전투가 벌어져 적어도 마흔 여섯 사람이 살해됐다고 파키스탄 군당국 관계관들이 말했습니다.

파키스탄군 대변인, 와히드 아르샤드 중장은 19일, 사우스 와지리스탄의 주요도시인 와나 인근에서 벌어진 우즈베키스탄 과격단체와 부족간 전추에 파키스탄 보안군은 개입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파키스탄 당국은 이 전투에서 우즈베키스탄 과격분자 서른 세 명이 살해되고 스물 두 명이 검거된 것으로 뉴스 보도들이 전하고 있습니다. 파키스탄 관계관들은 우즈베키스탄 과격분자들이 알-카이다 테러리스트 조직과 연결돼 있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

Pakistani military officials say at least 46 people have been killed in two days of fighting in a tribal region in the northwestern part of the country.

Clashes between Uzbek militants and local tribesmen began Monday near Wana, the main town in South Waziristan, close to the border with Afghanistan.

A military spokesman (Major General Waheed Arshad) says security forces were not involved.

According to reports, at least three children were killed and 20 wounded when they were struck by a mortar bomb on their way home from school.

Pakistani authorities said at least 33 Uzbeks also were killed in the fighting and another 22 were detained. They say Uzbek militants have links to the al-Qaida terrorist network.

Pakistan has been trying to clear foreign militants out of Waziristan as part of its effort to support the U.S.-led war on t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