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군은 9일 정부군이 스리랑카 동북쪽의 타밀 호랑이 반군 기지 세 군데를 점령했다고 밝혔습니다.

스리랑카 군 대변인은 중포의 지원사격을 받은 정부군이 8일 밤 트린코말리 지역에서 타밀 호랑이 반군 기지 세 군데를 점령하고, 20여명의 반군들을 살해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반군 대변인은 이같은 정부군의 주장을 부인하고, 이 기지들은 수년 전에 이미 포기한 곳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와는 별도의 사고로, 정부군은 동부지역에서 길거리 폭탄이 터져 경찰 정예 특공대원 한 명이 사망하고 적어도 12명이 부상했다고 말했습니다. 정부군은 이 폭발이 타밀 호랑이 반군의 소행이라고 비난했습니다.

*****

The Sri Lankan military says government troops have captured three Tamil Tiger rebel bases in the northeast of the country.

A military spokesman (Brig. Prasad Samarasinghe) says troops advancing under cover of heavy artillery fire captured the bases in Trincomalee district overnight Thursday. He said at least 20 rebel fighters were killed.

But a spokesman (Rasiah Ilanthirayan) for the rebel group - the Liberation Tigers of Tamil Eelam - dismissed the military's claim, saying the bases were abandoned years ago.

In a separate incident in the east, the military says a roadside bomb killed three elite police commandos and wounded at least 12 others. The military blames the Tamil Tigers for the blast.

Thousands of civilians are fleeing rebel-held territory in the Batticaloa district, where government forces also are said to be advancing.

The latest military offensive comes after months of suicide attacks and deadly land and sea bat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