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길연 유엔주재 북한대사는 7일 일본정부가 조총련을 무자비하게 탄압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박 대사는 어제(7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에게 보낸 서한에서 최근 일본정부의 조총련 소속 단체에 대한 압수 수색 행위를 맹렬히 비난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최근 몇달 동안 북한에 불법적으로 자금과 물자를 보낸 혐의를 받고 있는 조총련 산하 시설들에 대해 압수 수색을 강화했습니다. 

박길연 유엔주재 북한 대사는 일본 당국의 압수 수색은 범죄행위이며 조총련들에 대해 소름끼치는 테러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North Korea's ambassador to the United Nations has accused Tokyo of what he calls "brutal oppression" of ethnic Koreans in Japan who support Pyongyang.

In a letter to U.N. Secretary General Ban Ki-Moon (released Wednesday), Ambassador Pak Gil Yon blasted Japan's crackdown on a group of pro-North Korean organizations, known as Chongryon.

Japanese police have stepped up raids in recent months on Chongryon facilities suspected of illegally sending money and goods to North Korea. Chongryon represents tens of thousands of ethnic Koreans living in Japan who are loyal to Pyongyang.

North Korea's Pak says the raids are criminal and have created what he calls a "horrific atmosphere of terror" for ethnic Koreans in Jap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