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을 방문중인 헨리 폴슨 미국 재무장관은 중국이 경제성장을 계속 유지하길 원한다면 금융 시장을 더 빨리 개방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오늘(8일) 상하이를 방문해 기업인들을 대상으로 한 연설에서 경제가 강력한 시기에 개혁을 이행하는 것이 더 유익하다고 말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특히 개혁 속도를 지적하며 너무 느슨하게 하는 것이 빠른 개혁보다 더 위험도가 높다고 말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또 중국은 외국인들에게 국내 주식시장에 대한 투자 기회를 더 늘리고 금융시장을 국제 경쟁 무대에 더 많이 편입시켜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부시 행정부는 미국 의회로부터 엄청난 규모의 대중 무역 적자를 줄이라는 압박을 받고 있습니다.

*****

U.S. Treasury Secretary Henry Paulson is calling on China to move faster in opening up financial markets, if it wants to sustain the Chinese economy's growth.

In a speech today (Thursday) to business leaders in Shanghai, Paulson said it is better to implement reforms during periods of economic strength. He says moving too slowly on reforms will be riskier for China than acting quickly.

Paulson called on Beijing to allow more foreigners to take part in stock market trading and to open China's financial services sector to international competition.

The Bush administration is under pressure from Congress to urge China to reduce its huge trade surplus with the United States.

China has, so far, resisted calls for speedy reforms of its financial markets, arguing that it needs more time to fix problems with its banking syst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