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은 2일 현재 파키스탄에 거주하는 아프간 인들을 다시 아프가니스탄으로 송환하는 노력을 재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은 이날 25명의 아프간 인들이 자발적으로 고국에 돌아가기로 함으로써 올해 송환 노력이 시작됐다고 말했습니다.

최근 파키스탄이 등록조사를 실시한 결과 현재 파키스탄내에는 200여만명의 아프간 인들이 남아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의 론 레드먼드 대변인은 본국으로 송환 신청을 하는 아프간 인들은 눈 스캔을 포함한 신원 확인 절차에 통과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것은 아프간 인들이 재정지원을 더 받으려고 중복 신청하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입니다.

*****

The United Nations says it is resuming its efforts to repatriate Afghans who have been living in Pakistan, but want to return to their homeland.

The U.N. refugee agency today (Friday) said 25 Afghans voluntarily returned home this week, marking the start of this year's repatriation efforts.

A recent Pakistani government registration drive found that more than two million Afghan citizens remain in Pakistan.

A refugee agency spokesman (Ron Redmond) said every Afghan who applies for repatriation must pass a verification test that involves eye scans. This is to ensure that individuals are not applying multiple times to claim greater financial assistance packages.

Agency officials say the Pakistani government is giving unregistered Afghan citizens until mid-April to repatriate.

The U.N. says it has helped almost three million Afghans return home from Pakistan since 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