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르단강 서안도시, 나블루스에서 통행금지가 실시되고 있는 가운데 이스라엘군이 팔레스타인 과격분자들에 대한 가택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목격자들은 이스라엘 군용차량들이 25일 아침 나블루스 시내로 진입한 가운데  도로들이 봉쇄되고 병원 등 여러 건물들이 포위됐다고 전했습니다.

이스라엘군은 나블루스 라디오 방송국들 접수해 수배중인 과격분자 명단을 방송했습니다. 과격분자 수색작전중 이스라엘군 두 명이 경상을 입었다고 이스라엘군이 밝혔습니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의 마흐무드 압바스 수반은 이스라엘군의 나블루스 진입을 규탄하고 이스라엘이 가자 지구 협정을 요르단강 서안으로 확대하기 위한 노력을 방해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

Israeli forces have placed the West Bank city of Nablus under curfew as troops carry out house-to-house searches for Palestinian militants.

Witnesses say many Israeli military vehicles drove into Nablus this (Sunday) morning, blocking roads and surrounding several buildings, including hospitals. The Israeli operation is the largest since a raid in Ramallah in January.

Israel says two soldiers were slightly wounded in fighting with militants. Palestinian officials say at least three Nablus residents were wounded by Israeli-fired rubber bullets.

Israeli forces took over local radio stations in Nablus to broadcast the names of wanted militants. Israeli military officials say the operation also is aimed at finding stockpiles of explosives.

The office of Palestinian President Mahmoud Abbas condemned the raid and accused Israel of trying to sabotage efforts to extend a Gaza truce into the West 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