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최대 산유국 나이지리아의 총선거가 오는 4월에 실시될 예정입니다.  나이지리아의 각 정당별 후보지명이 완료됨으로써 선거운동은 시작되고 있으나 가장 중요한 유권자 등록과정 지연은 이번 선거의 난맥상을 나타내는 전조가 되는 게 아닌가하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 시간에는 2007년 나이지리아 총선 전망에 관해 아부자 주재 VOA 특파원 보도로 알아봅니다.

 나이지리아의 2007년도 총선거는 이 나라 역사상 가장 치열한 경쟁속에 치러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나이지리아의 현직 대통령과 주지사들은 올해로 연임의 임기를 마감하지만 헌법상 3선이 허용되지 않아 새로운 후보들이 출마하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선거관리 관계관들에겐 무엇보다도 이번 선거에서 신뢰받는 유권자 등록업무가 가장 중대한 당면과제입니다. 투표실시까지는  넉 달이 채 남지 않은 가운데 방대한 지역의 유권자 등록은 이달 말까지 완료돼야 합니다. 유권자 등록이 지연되면 그 영향이 선거에 광범위하게 미칠 것으로 우려됩니다.

아부자 대학, 하미드 오조 정치학 교수는  유권자 등록업무에 있어서 독립적국가선거위원회, I-N-E-C의 무능력은 수 많은 문제들을 야기시키게 된다고   지적합니다.

왜냐 하면 지금의 시점에서 각 정당들이 선거전략을 수립할 수 있기 위해서는 신뢰할 수 있는 유권자 등록자료들이 배포되어야 하는데 그렇지 않을 경우 혼란이 초래될 수 있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또한 유권자 등록에 따라 명확한 선거구와 명칭, 위치 등이 확정되어야만 선거준비가 이루어질 수 있다고 오조 교수는 지적합니다.  그런데 지금으로선 유권자 등록이 알려지지도 않았고 적절한 절차도 수행될 수 없기 때문에 선거준비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는 것입니다.

나이지리아 국가선거위원회는 또 논란이 되고 있는 전자등록 체제를 포기해야 하는 압력을 받고 있습니다. 전자등록 체제를 운영할 수 있는 장비와 기술결핍이 그 이유입니다. 선거위원회의 모리스 아이우 위원장은 그러나 지연이 되고는 있지만 전자 등록체제가 나이지리아에서 신뢰받는 선거를 치를 수 있는 가장 바람직한 방법이라고 강조합니다.

선거위원회는 처음 시작단계에서는 수동식 선거등록 방법으로 환원하라는 압력을 받았지만 지금은 그렇지가 않다고 아이우 위원장은 설명합니다. 지금은 1인1표제도이기 때문에 유권자가 자신의 합법적인 등록번호를 입증하지 못하면 투표권을 행사할 수 없게 되기 때문에 가명의 투표보다는 이 같은 방식에 의한 투표가 명백히 정당하다는 것입니다.

아프리카의 최대 산유국인 나이지리아가 민주주의로 복귀한 것은 30년에 걸친 군부통치가 종식된 1999년이었습니다.

 나이지리아는 36개주에 걸쳐 200 여개 부족들과 기독교도, 회교도가 거의 절반씩을  구성돼 있기 때문에 정치상황이 대단히 복잡한 경향을 띠고 있습니다.  

*****

With the nomination of party-based candidates over, Nigerians are bracing themselves for crucial polls in April. For VOA, Gilbert da Costa in Abuja reports that the current delay with voter registration is seen as a disturbing prelude to the elections.

The 2007 polls are likely to be one of the most keenly contested in Nigeria's political history, mainly because the president and many state governors are nearing their second terms and the constitution bars them from seeking a third.

Election officials say the immediate challenge facing the April vote is compiling a credible voter register. With less than four months to the elections, work on the register is continuing. Officials say they hope to complete the register by the end of this month.

Hameed Ojo, a political science professor at the University of Abuja, says the delay with voter registration could have wider implications for the elections.

"The inability of INEC [Independent National Electoral Commission] to produce a voters register is likely to cause a lot of problems because at the moment, one, the authentic voters register ought to have been distributed to political parties to enable them to plan their campaign strategies," said Ojo. "Secondly, the various constituency units are supposed to be clearly demarcated, named and located, so that the actual preparation for elections will start. But all these things are not being … [done] …because the voters register is not known and proper arrangement cannot be carried out."

The electoral commission has also come under intense pressure to abandon a controversial electronic registration system that has suffered from a shortage of machines and technical hitches.

Electoral Commission Chairman Maurice Iwu says despite the delays, electronic voter registration represents the most plausible means of achieving credible elections in Nigeria.

"The commission was compelled to go back to manual [registration] even when we had started the exercise," he said. "This time around, we are not going to be so compelled. This time around, there is going to be one-man-one-vote. This time around if cannot identify yourself as the legitimate owner of that registration number, you cannot vote. It is better that we have real Nigerians voting than fictitious names voting."

Africa's top oil producer returned to democracy in 1999 after three decades of almost continuous military rule.

Analysts say a free, fair and credible elections is the only way to mitigate the likelihood of politically motivated violence.

British Member of Parliament John Robertson says the deployment of large teams of international election observers could enhance the credibility of the vote.

"It is very important that we have international presence," he said. "I know that EU [European Union] who are probably, as far as I am concerned, the best monitors of elections, the UK [United Kingdom] will obviously do its part as it usually does, but the EU and the Commonwealth - Nigeria is part of the Commonwealth - and between these two large bodies they can put enough observers over here."

The fractious make up of Nigeria tend to complicate its politics. The country has more than 200 ethnic groups spread across 36 states with the population almost evenly divided between Christians and Musli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