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관리들은 수마트라섬에서 발생한 대규모  홍수로 인한 사망자수가 100여명을 넘어섰으며  이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여전히 실종상태라고  말했습니다. 

2년전  이지역을 강타한 지진해일 , 쓰나미로 인한 피해 복구로  여전히  고전중인   수마트라 아체지방에서는  이번  홍수로  70여명이 사망했습니다. 

북부 수마트라 지방에서는  홍수로 인한  산사태로 마을 주민 22명이 매몰되는등  30여명이 사망했습니다.

인도네시아  군병력과 긴급  구조요원들은   북부 수마트라 지역의 홍수로 고립된   수천명의  이재민들에게 식품과 구호 용품을 전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번 홍수로 인도네시아에서는  약 3십여만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습니다. 

*****

Indonesian officials say the death toll from flash floods on Sumatra island has risen to more than 100, with many more people still missing.

The floods have killed about 70 people in northern Sumatra's Aceh province, which is still struggling to recover from the devastating tsunami that hit the province two years ago (today/Tuesday).

Elsewhere, more than 30 people have died in North Sumatra province, including 22 villagers buried by a landslide in an area (Muara Sipongi) that was hit by an earthquake earlier this month.

Indonesian troops and rescue workers are intensifying efforts to deliver food and supplies by air and sea to thousands of people stranded by the floods in northern Sumatra. The floods forced an estimated 300-thousand Indonesians to flee their ho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