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레 군장으로 치루어질 전 독재자 아우구스토 피노체트의  장례식이 12일 칠레 산티아고에서 거행됩니다.

칠레 정부는 피노체트를 위해 국장을 치루거나 애도의 날을 선포하지 않을 계획입니다. 피노체트는 심장마비를 일으킨 지 1주일 만에  91세를 일기로 지난 10일 사망했습니다.

칠레의 중도 좌파인 미첼 바첼레트 대통령은 자신이 피노체트 장례식에 참석한다는 것은 양심에 어긋나는 일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바첼레트 대통령의 아버지는 피노체트 장군이 통치할 당시 수감돼 고문을 당한 뒤 사망했습니다.

지난 10일 산티아고에는 수많은 사람들이 거리들에서 피노체트의 사망을 축하했습니다.     

*****

Former Chilean ruler Augusto Pinochet's military funeral will be held today (Tuesday) in Santiago, Chile.

Mourners filed past his coffin Monday at a military academy in the Chilean capital.

Chile's government will not hold a state funeral or declare mourning for General Pinochet. He died Sunday at the age of 91, one week after suffering a heart attack.

Chile's center-left President Michelle Bachelet said it would be against her conscience to attend the funeral. Her father died after being imprisoned and tortured during the general's rule.

Thousands of people took to the streets of Santiago Sunday, celebrating the former dictator's death. In Spain Monday, Isabel Allende said General Pinochet's death should not end the quest for justice for the victims of his military government. Allende is the daughter of Chile's President Salvador Allende, who died when General Pinochet took power in a 1973 co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