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베네딕토 16세는 2일, 이번 주에 중국 베이징에서 불법적으로 주교가 서품된 데 대해 매우 슬프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정부의 통제를 받는 [중국 애국 카톨릭협회]는 지난 달  30일, 중국 장수성의 수조우 주교로 올해 설흔여섯살의 왕 렌네이를 서품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왕 렌네이는 [중국 애국 카톨릭협회]가 중국에서 교황의 승인없이 독자적으로 서품한 세번째 주교입니다.

교황은 이날 교황청에서 발표한 성명서를 통해 이번 서품에 대해 처음으로 언급했습니다. 교황은 이것은 중국과 세계의 모든 카톨릭 교인들의 종교적 감정에 역행하는 심각한 행동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Pope Benedict says he is deeply distressed by what he calls the illegitimate ordination of a Chinese bishop this week in Beijing.

China's government-controlled Catholic Church announced Thursday that it had ordained 36-year-old Wang Renlei as bishop of Xuzhou, in the eastern province of Jiangsu. He is the third bishop that the so-called Patriotic Catholic Association of China has ordained without papal approval.

The pope gave his first reaction to the ordination today (Saturday) in a written statement released by the Vatican. He called it a very serious act that offends the religious feelings of every Catholic in China and the rest of the world.

Beijing and the Vatican severed ties in the 1950s. China established a government-controlled church that pledges its loyalty to the state rather than to the p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