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주요 카지노 업체들은 사업 확장을 위해 아시아로 눈을 돌리고 있습니다. 싱가포르가 라스베가스 식의 대규모 휴양지 두 곳의 문을 열 것이라고 발표한 이후, 아시아 지역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싱가포르는 그 가운데 한 곳의 공사를 2009년에 완료할 예정입니다. 보수적인 도시 국가인 싱가포르가 도박을 허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미국 도박 업계는 그로 인해 중요한 투자 기회가 제공될 것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이에 관한 자세한 소식입니다.

**********

미국 서부 네바다 주의 라스베가스는 전통적으로 세계 도박의 중심지였습니다. 그러나, 요즘 카지노 업계는 변화하고 있습니다. 마카오나 싱가포르 같은 아시아 관광지들은 도박과 오락이 결합된 라스베가스 형태의 휴양지를 개발함으로써, 많은 돈을 쓰는 도박꾼들을 유치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라스베가스에 있는 네바다 주립대학교 도박연구소의 데이빗 슈와츠 소장은 슬롯 머신이나 블랙잭 같은 도박은 더 이상 새로운 것이 아니라고 지적했습니다. 슈와츠 소장은 사람들이 비행기를 타고 2천마일 씩 여행하는 것은 그런 것들 때문이 아니라, 다른 더 뛰어난 경험들을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라스베가스에서 이제 도박은 주요 호텔들의 수입 가운데 30퍼센트 밖에 차지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이제 다른 형태의 오락에 돈을 쓰고 있습니다. 라스베가스 카지노 업체인 MGM 미라쥐의 고든 앱셔 씨는 싱가포르 같은 나라들은 그같은 추세가 자신들이 큰 성공을 거두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믿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앱셔 씨는 싱가포르 인들이 카지노나 카지노 휴양지 같은 단어들을 피하고 통합 휴양지라는 개념을 받아들인 것은 핵심을 정확히 파악한 것이라면서, 자신들도 바로 그런 것을 추구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앱셔 씨는 자신들은 다른 도시들 여러 곳에서 찾을 수 있는 많은 것들을 라스베가스의 한 휴양지에 통합시키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현대 싱가포르를 건설한 리콴유 전 싱가포르 총리는 싱가포르가 통합 휴양지를 도입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총리 고문을 맡고 있는 리콴유 전 총리는 라스베가스를 방문해, 쉘던 아델슨 회장 같은 카지노 소유주들을 만났습니다. 리 전 총리는 라스베가스에서 받은 환대에 깜짝 놀랐습니다.

리 전 총리는 그같은 모든 움직임이 미래에 대한 모험이라면서, 그같은 모험을 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리 전 총리는 카지노 운영업체들이 자신들을 상대로 그같은 대규모 모험을 할 것으로 예상하지는 못했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나, 아델슨 회장과 다른 라스베가스의 카지노 재벌들에게 싱가포르는 하나의 모험이라기 보다는 냉혹한 사업상의 결정이었습니다. 라스베가스 카지노 업계는 라스베가스 베네시안 호텔을 본따 건설되는 싱가포르의 첫 번째 통합 휴양지 건설에 30억 달러를 투입할 계획입니다. 리 전 총리는 아델슨 회장과 그의 실무진들은 싱가포르가 라스베가스로부터 방문객들을 빼앗아 갈 것으로는 믿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리 전 총리는 아델슨 회장은 싱가포르를 찾는 사람들의 압도적인 다수기 중국과 인도, 그리고 나머지 아시아 지역에서 올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아델슨 회장은 라스베가스에 있는 콘벤션 홀과 다른 오락장에는 기존의 대규모 수요가 있다고 믿는다고 덧붙였습니다.

싱가포르 정부는 올해 안에 2번째 휴양지 건설 사업을 발주할 계획입니다. 그러나, 계약을 희망하는 라스베가스 카지노 업체들은 계약을 따내기 위해서는 사회 프로그램과 도박 중독자들을 돕기 위한 기금들을 비롯한 보장책들을 제공해야만 합니다.

한편, 미국의 카지노 소유자들은 싱가포르로부터 더 많은 계약을 간절하게 기대하고 있는 가운데, 라스베가스는 아시아에 계속 수 십억 달러를 투자하고 있습니다.

(영문)

Major US casino operators are turning to Asia in a bid to boost business. Interest in the region has increased after Singapore announced it will open two massive Las Vegas-style resorts - one of which will be completed by 2009. It is the first time the conservative city-state has allowed gambling, and the American gambling industry believes it offers an important investment opportunity. Steve Mort reports from Las Vegas.

***********

Las Vegas has traditionally been the gambling capital of the world, but these days the casino industry is changing. Asian destinations like Macau and Singapore are taking a chance on the Vegas model of combining gambling and entertainment - in hopes of attracting high-rollers looking to spend big.

David Schwartz heads the Center for Gaming Research at the University of Nevada in Las Vegas.

"Slot machines are no longer a novelty, blackjack isn't a novelty anymore. People aren't going to fly two-thousand miles just to play nickel (five cent) slots. What they will do though is they will fly two-thousand miles to have this great experience".

In Las Vegas, gambling now accounts for as little as thirty percent of revenues at the major hotels... ...as people splash out on other forms of entertainment. And Gordon Absher of MGM Mirage -- a casino operator -- says countries like Singapore hope the trend helps them hit the jackpot.

"Singaporeans really hit it on the head when they shunned the term casino or 'casino resort' and embraced the term 'integrated resort' because that's truly what we are. We're integrating what you would find in many different places in other cities into one destination resort here in Las Vegas".

Lee Kuan Yew, the man who founded modern Singapore, has been instrumental in bringing integrated resorts to his country. holding the title of minister mentor in the prime minister's office, Lee has been touring Las Vegas to meet executives such as the sands owner, Sheldon Adelson. He has been surprised by the reception.

"Every move like this is a bet on the future. We decided to make the bet. We didn't expect the operators to make such large bets on us."

But for Adelson and other Las Vegas tycoons, Singapore is less of a bet than a cold, hard business decision. The Sands plans to spend three billion dollars building Singapore's first integrated resort, modeled after the Las Vegas Venetian. Lee says Adelson and his team do not believe Singapore will draw away visitors from Las Vegas.

"He expects an overwhelming majority to come from the region - China, India and the rest of Asia. He believes there's a large, already existing demand that will fill up his convention halls and the entertainment that he has on offer".

The Singapore government is to award a contract later this year to build a second resort. But hopeful Las Vegas operators have to give guarantees - including providing funds for social programs to help addicted gamblers -- to get the contract.

Meanwhile, Vegas continues to put its chips on the table, pouring billions of dollars into Asia as US casino owners eagerly anticipate more contracts from Singap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