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하원의 민주당 대표인 낸시 펠로시 의원은 다음달 11월   7일 실시되는 중간선거에서 민주당이 하원 다수당이 될 경우 미 역사상 최초의 여성 하원의장이 될 전망입니다. 낸시 펠로시 의원의 개인적 면모를  자세히  살펴봅니다.

민주당은 지난 2002년 중간선거에서 상하 양원 모두 공화당에 크게 패배했습니다. 당시는 9/11 테러사태가 발생한지 1년이 조금 더 지나고, 미국의 이라크 침공이 있기 몇 달 전이었습니다.

이 선거 이후 낸시 펠로시 의원은 하원의 소수당인 민주당 대표가 됐습니다. 펠로시 의원은 기자들에게 민주당의 과제는 부쉬 대통령이나 공화당의 정책과는 차별화된 정책을 개발하면서 동시에 당내   결속을 이뤄낼 수 있는 지도자를 중심으로 단결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펠로시 의원은 공화당과 행정부에 관한 한 민주당은 미국인들의 공동 선을 위해 합일점을 찾아야 한다고 말하고 그러나 합의가 이뤄지지 않는 부분에서 민주당은 나름의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은 2002년 중간선거 패배 이후 많은 자기성찰을 해야 했습니다. 펠로시 의원은 민주당의 패배는 당이 미국민들에게 전달할 핵심 메시지를 정확히 찾아내지 못한 데 있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펠로시 의원은 일반인들이 메시지를 받지 못했다고 생각하면  당은 그 것으로 부터도 메시지를 얻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펠로시 의원은 그렇다고 이 것이 민주당이 메시지 전달을 위해 노력하지 않았다거나 메시지가 아예 없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면서, 그렇다 해도 일반인들이 민주당으로 부터 메시지를 받은 게 없다고 말한다면 앞으로는 민주당이 공화당과 어떻게 다른지 등에 대해 분명한 메시지를 전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민주당은 2004년 중간선거에서도 패배했고 공화당은 상하 양원의 다수당 지위를 유지했습니다. 당의 대통령 후보였던 존 케리 상원의원은 조지 부쉬 대통령에게 패배해 낙선했습니다.

이 무렵 이라크 전쟁은 미국인들의 압도적 관심사였으며 이는 중간선거를 불과 2주 앞둔 지금도 마찬가지입니다. 2년 전과 다른 게 있다면 이번에는 공화당의 패배 가능성이 어느 때보다 높아진 점입니다. 특히 하원의 경우 민주당이 다수당이 될 가능성이 높아 낸시 펠로시 의원이 하원의장이 되는 것이 매우 유력해진 상황입니다.  

올해 66살인 펠로시 의원은 메릴랜드주 볼티모어 시장이던 부친의 영향으로 어린 나이에 정치에 접할 수 있었습니다. 그의  자유주의 성향의  정치적 배경은 공화당 후보들 뿐 아니라 부쉬 대통령을 비롯한 행정부 인사들에게도 공격의 소재가 됐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애국법 갱신과 국토안보부 신설, 사담 후세인 제거, 테러감시 계획 등에 반대한 여성의원이  대통령직 승계서열  3위인 하원의장이 될 수도 있다며 유권자들에게 그대신  공화당 후보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부쉬 대통령과 그의 핵심 정치참모인 칼 로브, 딕 체니 부통령 등은 선거 지원활동을 펴면서 거의 매일 이같은 말을 반복하고 있습니다.

반면 펠로시 의원은 이같은 공격으로 부터 오히려 힘을 얻는 것으로 보입니다. 펠로시 의원은 자신의 힘은 정치적으로 적극적인 이탈리아계 가정에서 성장해 어머니이자, 할머니, 그리고 정치판의 여성으로 겪은 경험에서 나온 것이라고 말합니다.

펠로시 의원은 여성 정치인에게 매우 중요한 일은 누구도 당연한 것으로 생각할 수 없는 승리를 이뤄내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펠로시 의원의 민주당 동료들은 그가 당의 입장을 명확하고 날카롭게 다듬었다고 평가하지만, 일부에서는 종종 경직되고 편안하지 않은 대화 스타일 때문에 그가 전달하려는 메시지가 잘  먹히지 않는다고 우려하기도 합니다. 아울러 선거가 임박하면서 펠로시 의원이 국가안보와 테러 문제 대처에 취약하고 세금인상을 통해 정부 지출을 늘이자는 입장을 펴고 있다는 공화당의 공격이 민주당 후보에게 피해를 입힐 것이라는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펠로시 의원은 그동안 자신이 하원의장이 돼도 민주당에 의한 극단적이고 보복적인 정치는 없을 것이라고 강조해 왔습니다. 하원의장은 영향력이 막강한 하원의 각 위원회 위원장 선임 과정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합니다.

한편 민주당이 하원 다수당이 돼 펠로시 의원이 하원의장이 될 경우 현재 펠로시 의원이 맡고 있는 하원 대표직은 메릴랜드주 출신인 스테니 호이어 의원이 이어받을 전망입니다.

If Democrats win control of the House of Representatives in the November 7 congressional elections, a Democratic lawmaker from the state of California could become the first woman to become Speaker of the House.

November 8, 2002, the day after the first mid-term Congressional election of the Bush presidency, a little more than a year after the September 2001 terrorist attacks, and just a few months before the U.S. invasion of Iraq.

Democrats had suffered a discouraging loss to Republicans who held on to the House and Senate. Nancy Pelosi was about to become Minority Leader.

The challenge for Democrats, she told reporters, was to unite around a leader able to build coalitions, while drawing a clear contrast with the policies of President Bush and Republicans.

"As far as the Republicans are concerned, and the administration, the Democrats must seek our common ground for the good of the American people. But where we do not have our common ground, we must stand our ground," she said.

After the 2002 losses, Democrats were forced to do a lot of soul-searching. In Pelosi's view, the defeat could be attributed to a failure to clearly define their key messages.

"If the public does not think that they have received a message, we should get a message from that too. It doesn't mean that we weren't trying to convey one, it doesn't mean that we didn't have one, but if they didn't think they received one we have to be clearer in the future about our distinctions, our differences, between the Democrats and Republicans," she said.

In 2004, Democrats endured another mid-term election defeat, as Republicans again held the House and Senate, and President Bush defeated Democratic presidential nominee John Kerry.

By then, the war in Iraq was becoming an overriding concern for Americans, and remains so today as Democrats under Pelosi's leadership face brighter prospects, and Republicans fighting for survival in key congressional races.

At 66, Pelosi, who got her first taste of politics as a child in the city of Baltimore, Maryland where her father was mayor, is poised to become the first woman House Speaker, should Democrats prevail on November 7.

Her liberal political background has become fodder for Republican candidates, and for President Bush and others in his administration.

The president made these remarks about Pelosi in a recent appearance for a Republican congressional candidate.

"The Speaker of the House, the official third in line for the presidency, would be a congresswoman who voted against renewing the Patriot Act, against creating the Department of Homeland Security, against removing Saddam Hussein from power, against continuing the terrorist surveillance program, and against questioning terrorists in the CIA program. The Speaker would be a congresswoman who has called liberating 25 million Iraqis a grotesque mistake. The Speaker would be a congresswoman who said capturing Osama bin-Laden would not make America any safer," he said.

On the congressional campaign trail, the president, his key political advisor, Karl Rove, as well as Vice President Dick Cheney repeat these allegations almost word for word on a daily basis.

Pelosi, for her part, appears to draw energy from such attacks, attributing her strength as a politician to her upbringing in a politically-active Italian-American family, and her experiences as a mother, grandmother and woman on the political battlefield.

"For a woman in politics, it is very important to have a victory that is hard-fought so that no one thinks that just was given to you," she said.

Although Democrat colleagues credit her with clarifying and sharpening their positions, some worry that Pelosi's communication style, often stiff and uncomfortable, gets in the way of the message she tries to deliver.

As the election approaches, there is also concern that Republican attacks portraying her as weak on national security and terrorism, and a big-spending Democrat who favors higher taxes, will harm Democratic candidates.

Pelosi has gone out of her way to emphasize that her potential House speaker ship will not usher in a period of extremist or retaliatory rule by Democrats, even though she would play a key role in determining which Democrat lawmakers receive powerful committee chairmanships.

On calls from some party radicals for impeachment proceedings against President Bush over Iraq pre-war intelligence, she makes clear that won't be on the agenda, saying it would only provide Republicans with precisely the ammunition they need to portray Democrats as politically-vindictive.

If they gain the 15 seats necessary to take control of the House, Pelosi would have to be formally elected House speaker by Democrats. Maryland Democrat Steny Hoyer, the current House Whip, is in line to become majority leader.

If they prevail, Democrats vow to use their first 100 days in power, to push through legislation that would implement all recommendations of the September 11 Commission, and increase the minimum wage, issues they say Republicans failed to address.

Meanwhile, Republicans are taking daily aim at Pelosi over her positions on the war in Iraq, national security, and the economy, hoping they can remove some of the momentum opinion polls show is currently on the side of Pelosi and Democra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