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일본은 유엔 안보리 결의안 제 1718호를 이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북한이 핵실험을 실시한 후에 유엔 안보리는 대북한  제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습니다. 미국의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은 최근 일본을 방문했을 때, 미국의 결의는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하며, 다른 국가들과 협력할 수 있는 미국의 능력은 우리가 이 위기에서 빠져나올 수 있게 해 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엔 안보리 결의안 제 1718호는 북한의 대량파괴무기와 미사일계획을 도울 수 있는 물질들의 북한과의 교역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 결의안은 전차와 군함, 전투기 공격형 헬리콥터, 미사일 및 미사일체계의 대북한  판매와 북한의  구매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 결의안은 또한 다른 국가들이 북한에 대규모 군사장비, 대량파괴무기와 관련된 기술훈련, 조언이나 미사일 관련 부품의 제공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 결의안은 또한 국가들이 북한의 무기와 탄도미사일계획을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 개인이나 기업의 자산을 동결할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이 결의안은 또한 국가들이 북한에 대한 사치품 수출 금지와 함께 북한의 무기와 미사일 정책에 책임이 있는  자들에게 여행제한을 부과할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조지 부쉬 대통령은 미국의 목표는 분명하며, 그것은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안보와 한반도의 비핵화를 유지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어 미국은 이같은 목표를 달성하는데 필요한 가능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며,  또 미국은 이 지역의 동맹국들을 지원하고, 유엔과 협력하며, 만약 북한이 현재의 길을 계속 걸어갈 경우, 실제로 어떤 결과에 직면하게 된다는 것을 확실히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일본 도쿄에서 유엔안보리 결의안에 대해 이렇게 논평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미국은 이 결의안이 지속적으로 그리고 효과적으로 이루어지고, 북한에 이전되는 것을 면밀히 감시하기를 바라고 있다고 밝히고, 그러나 이것은 봉쇄나 차단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이 위기를 고조시킬 생각이 없으며, 사실 미국은 위기가 감소되기를 바라고 있다고 라이스 장관은 밝혔습니다.

미국이 결의안 제 1718호가 이 문제에 관해 한반도에서 긴장을 고조시키고, 특히 공해상에서 긴장을 고조시키는 방향으로 나아갈  것이라는 견해는 아주 잘못된 것이라고 라이스 장관은 지적했습니다.

미국이 원하는 것은 이 결의안의 효과적인 이행이라고 라이스 장관은  강조했습니다.

*****

The United States and Japan are working to implement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resolution seventeen-eighteen. The resolution was unanimously passed after North Korea conducted a nuclear weapons test. On a visit to Japan,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said U.S. "resolve is as strong as it's ever been and our ability to work with others...will get us through this crisis."

Resolution seventeen-eighteen bans trade with North Korea in materials that could contribute to North Korea's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nd missile programs. It prohibits the sale to North Korea or purchase by North Korea of tanks, warships, warplanes, attack helicopters, missiles, and missile systems.

The resolution also forbids other nations to provide to North Korea technical training, advice, or any other assistance related to large-scale military equipment, weapons of mass destruction, or missile-related items. The resolution requires nations to freeze the assets of persons or entities designated as supporting North Korea's weapons and ballistic missile programs. It also requires states to impose travel restrictions on persons responsible for North Korea's weapons and missile policies, as well as a ban on luxury goods to North Korea.

President George W. Bush says U.S. "goals remain clear: peace and security in Northeast Asia, and a nuclear-free Korean Peninsula." The U.S., he says "will do what is necessary to achieve these goals. We will support our allies in the region, we will work with the United Nations, and together we will ensure that North Korea faces real consequences if it continues down its current path."

In Tokyo, Ms. Rice offered this comment on the U-N resolution:

"We want this very much to be done in a way that is steady, effective, and brings close scrutiny to North Korea transfers. But this [is] not...a blockade or a quarantine."

The U.S. "has no desire to escalate this crisis. In fact," says Ms. Rice, the U.S. "would like to see it de-escalate."

"The idea that somehow we would want [resolution] seventeen-eighteen to be implemented in a way that escalates tensions on the Korean peninsula, or on the high seas for that matter, simply could not be more wrong."

What the U.S. wants, say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a Rice, "is effective implementation."